오유인페이지
개인차단 상태
Ilvirs님의 개인페이지입니다
회원가입 : 11-03-09
방문횟수 : 1870회
닉네임 변경이력
일반
베스트
베오베
댓글
764 2019-03-04 09:35:50 4/4
현재 강남구 미세먼지 상황.JPG [새창]
2019/03/04 01:04:56
http://m.dcinside.com/board/moonjaein/12469
763 2019-03-04 09:35:08 4/9
현재 강남구 미세먼지 상황.JPG [새창]
2019/03/04 01:04:56

지지자 수준이 그따구니까 당도 그따위인거 같네요. 참 같잖습니다. 자한당이랑 다른게 뭔가요?
761 2019-03-04 09:29:02 10
현재 강남구 미세먼지 상황.JPG [새창]
2019/03/04 01:04:56
번외로 인류는 5000년 역사동안 항상 천재지변과 싸워왔고, 그 역사와 기술의 결실인 현대시대에 비판하는 사람들을 4000년전 푸닥거리와 동일시 하는건... 참 대단합니다. 선민의식에 얼마나 찌들어 있으면 그딴 발언이 나오는지 궁금합니다.
민주당에서 최근 2030을 교육을 제대로 못받은 세대라는 발언이 나올때 어떡하면 그딴 발언이 나올까 의문이었는데, 여기 댓글을 보니 이유를 알거같습니다.
760 2019-03-04 09:24:37 16
현재 강남구 미세먼지 상황.JPG [새창]
2019/03/04 01:04:56
미세먼지는 천재지변이 아닙니다. 엄연히 인간에 의해서 생긴 재난입니다.
인간 손으로 어쩔수 없는 재난과 동일시 할수 없는 문제입니다.
정부주도로 미세먼지 저감조치를 취한다 했지만 결과도 실패, 과정도 글쎄? 이런 상황에서 행정부에 비판이 가해지는것은 당연한 수순입니다. 행정부 수반인 대통령이 비판을 피할수 없는것도 너무나 당연합니다.
759 2019-03-04 08:55:54 10/8
현재 강남구 미세먼지 상황.JPG [새창]
2019/03/04 01:04:56
정부가 지난해 미세먼지를 줄이겠다며 노후 석탄발전소 가동을 중단하는 등 대책을 펼쳤지만, 석탄화력발전에 대한 의존도는 더 커진 것으로 나타났다. ‘탈(脫)원전’ 정책 시행으로 원자력발전(원전)의 가동률이 떨어지고 화석연료 발전이 증가한 결과라는 주장이 나온다.
28일 국회 산업통상자원종소벤처기업위원회 윤한홍 자유한국당 의원에 따르면 석탄화력발전 비중은 지난해 43.1%로 전년(39.5%) 대비 3.6%포인트(p) 증가했다. 반면 원전 발전 비중은 26.8%로 1년 전(30.0%) 대비 3.2%p 줄어들었다.

실제 원전 가동률은 2016년(연평균) 80.0%에서 올해 1월 기준 58.6%로 21.4%p 하락했지만 같은 기간 석탄발전 가동률은 77.4%에서 86.0%로 8.6%p, 액화천연가스(LNG)발전 가동률은 42.3%에서 56.6%로 14.3%p 각각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원전의 가동률이 떨어진 것은 보수정비 차원에서 원전의 가동이 중지된 데 따른 것이다. 지난해부터 원자력안전위원회의 안전 검사가 강화되면서 계획 예방 정비 기간이 늘어났다.

지난해 원전 총 24기 중 11기에 해당하는 10.6GW가 예방 정비로 가동을 중단하면서 발전량은 전년 대비 8%(1만3568GWh) 감소한 14만8427GWh였다.

원안위의 승인이 완료되면 원전을 재가동할 수 있지만, 일각에서는 정부의 탈원전 기조가 원안위 결정에 영향을 미치고 있다는 주장도 제기한다.

미세먼지를 줄이겠다며 정부가 추진한 노후 석탄화력발전소 가동 중단 역시 그 효과가 미미한 것으로 드러났다. 산업부는 올 3월부터 6월까지 시행되는 노후 석탄화력발전소 5기(영동1호기, 보령1·2호기, 삼천포 1·2호기) 가동 중단으로 약 813톤의 미세먼지가 줄어들 것으로 예측했다.

그러나 환경운동연합에 따르면 지난해 가동을 시작한 6기의 신규 석탄화력발전소(태안 1호기, 삼척그린 2호기, 신보령 1호기 등)가 같은 기간 809톤의 미세먼지를 발생시킬 것으로 추산돼 사실상 저감 효과가 사라진다.

또 8차 전력수급기본계획에 따라 7기의 석탄발전소가 건설되면 같은 기간 미세먼지는 682톤이 더 늘어나게 된다. 813톤을 줄여도 신규 석탄발전소 가동으로 1491톤이 늘어나 결국 석탄발전소로 인한 미세먼지 총량은 678톤이 늘어나는 셈이다.

윤 의원은 “정부가 탈원전 정책을 추진하지 않았다면 원전 발전을 줄일 이유가 없고, 석탄화력발전을 늘릴 필요도 없었으며 오히려 줄일 수도 있었을 것”이라며 “원전 가동을 억제한 상태에서 미세먼지를 줄이려면 석탄발전을 줄여야 하는데, 비싼 LNG 발전을 늘릴 수밖에 없고, 이는 전기료 상승으로 이어질 것”이라고 비판했다.



[출처] 이투데이:
758 2019-03-04 08:40:37 16/16
현재 강남구 미세먼지 상황.JPG [새창]
2019/03/04 01:04:56

?
757 2019-03-04 08:40:23 15
현재 강남구 미세먼지 상황.JPG [새창]
2019/03/04 01:04:56


756 2019-02-28 11:42:42 0
혈관이 기겁하는 햄버거 패티.jpg [새창]
2019/02/27 23:20:55


755 2019-02-21 14:13:39 4/11
조선 찌라시(은)는 제목 뽑기 기술을 시전했다! [새창]
2019/02/20 14:44:59
오유 운영자 진짜 자기맘에드는거만 남겨두네요 ㅋㅋㅋ
이게 왜 유머자료?
754 2019-02-18 14:48:15 14/15
가족이라곤 7살 동생밖에 없는 청년 현역으로 배정. [새창]
2019/02/18 08:17:42
대통령 바뀐지가 3년째입니다. 아직도 내부조직 개혁 못했다면 실책맞습니다.
753 2019-02-15 00:14:51 9/6
겨울왕국도 PC묻을 예정.JPG [새창]
2019/02/14 19:41:11
기독교가 옳았다
752 2019-02-14 23:04:31 26
2019년 남자인권 현실.jpg [새창]
2019/02/14 23:03:32


751 2019-02-14 23:04:04 38
2019년 남자인권 현실.jpg [새창]
2019/02/14 23:03:32

소변기 개수가 두개밖에 없는 이유
750 2019-02-12 02:11:26 31
https 차단 사태 쉽게 설명 [새창]
2019/02/12 00:43:14


<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
1 2 3 4 5 >
데이터절약모드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