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스압] 인생에서 가장 여행가기 잘했다고 생각한 곳
게시물ID : animation_315740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園田海未(가입:2005-08-23 방문:694)
추천 : 3
조회수 : 436회
댓글수 : 5개
등록시간 : 2015/03/08 01:04:45
 
 
작년 연말에 겨울 코미케를 다녀왔습니다.
 
 
 
수정됨_IMG_6220.jpg
 
 
해 뜰 때 찍은 빅사이트
 
사람이 참 많습니다.
 
 
수정됨_IMG_6222.jpg
 
코미케에서는 화장실에도 줄을 서서 가야합니다.
 
기본 몇십분입니다.
 
 
 
수정됨_IMG_6224.jpg
 
 
슬슬 회장안으로 들어갈 시간입니다.
 
사람이 끊이질 않습니다.
 
 
 
 
 
수정됨_IMG_6226.jpg
 
 
동인 판매장 들어가기 바로 직전입니다.
 
사람들이 참 바쁘게 움직입니다.
 
이 때의 몇 초가 이후의 수 분이 됩니다.
 
 
 
 
수정됨_IMG_6227.jpg
 
 
코미케에서는 횡단보도를 건너기 위해서 줄을 서야합니다.
 
참 사람이 더럽게 많습니다.
 
 
 
수정됨_IMG_6228.jpg
 
 
건물 끝에서 끝까지 이만한 사람들이 늘어서있습니다.
 
 
 
수정됨_IMG_6230.jpg
 
 
주전부리를 먹기 위해서 줄을 또 서야합니다.
 
 
 
 
수정됨_IMG_6231.jpg
 
 
코미케에서는 동인지(굿즈)를 사기 위해서 밖에서도 줄을 섭니다.
 
저기 가운데 있는 팻말이 맨 뒤(혹은 중간)을 표시하는 팻말입니다.
 
 
 
 
 
수정됨_IMG_6262.jpg
 
 
내부에도 위로 올라가는 계단이 있지만, 사람이 너무 많아서 막아놨습니다.
 
사람이 너무 많아서 윗층으로 올라가려면 이렇게 건물 밖을 나가서 빙 돌아가야 합니다.
 
 
 
 
수정됨_IMG_6265.jpg
 
 
코미케를 탈출하는 순간에도 인파의 물결을 피할 수 없습니다.
 
그나마 일찍 나가서 사람들이 좀 적군요.
 
 
 
 
수정됨_IMG_6583.jpg
 
 
 
그래도 이것들을 보면 보람찹니다. 후회할 수 없는 행사죠.
 
귀여운 그림이나 달달한 커플링을 보면 뿅갑니다.
 
일본어요? 일본어 못하지만 사전 찾아서 읽을겁니다(...)
 
덕질하는 사람이라면 죽기 전에는 (아니면 자신이 파는 것이 내리막을 타기 이전에) 가보시길 바랍니다.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댓글쓰기
리스트 페이지로
데이터절약모드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