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전기톱 살인사건의 재구성
게시물ID : announce_791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운영자
추천 : 3201
조회수 : 113973회
댓글수 : 467개
등록시간 : 2014/01/21 18:29:44
전기톱 살인사건의 재구성

1.2014년 1월20일 18시47분경 네이버에 기사가 하나 올라왔습니다.
제목은 '고종사촌 동생 전기톱으로 살해…20대男 검거' -서울신문-
http://news.naver.com/main/ranking/read.nhn?mid=etc&sid1=111&rankingType=popular_day&oid=081&aid=0002392798&date=20140120&type=1&rankingSeq=2&rankingSectionId=102


2.약 2시간 후 19시38분 경 해당 기사에 근거없는 댓글이 하나 달립니다.
"일베X이라고 하는군요. 살해후 글올렸는데 관리자가 바로 삭제했다더군요"


3.위 댓글을 본 일베유저가 해당 기사와 댓글을 캡처해서 일베에 올립니다.
제목 : "사촌동생 전기톱으로 살해한 게이 있노?.jpg"
내용 :
[해당기사와 2번의 댓글내용의 캡처사진]
사스가.. 전기톱살인사건ㄷㄷㄷㄷㄷㄷㄷㄷㄷ
이와중에 좌좀 댓글보소...ㄷㄷㄷ 이땅의 살인자는 모두 일베X이랑께?
좌좀 OUT
좌표: http://news.naver.com/main/ranking/read.nhn?mid=etc&sid1=111&rankingType=popular_day&oid=081&aid=0002392798&date=20140120&type=1&rankingSeq=2&rankingSectionId=102


4.이 일베게시물의 링크를 통해 해당 기사에 대한 화력지원 즉, 일베유저의 대거 유입이 시작되었고,

"오유X 이라더군요 살해후 글올렸는데 관리자가바로 삭제했다더군요..."
"오유사람이 고어게시판에 시체사진 올렸다네요 ㄷㄷ 베스트유머가기위해서 가족까지 살해하네요.."
"오늘의 유머 공포게시판에 올라왔던 내용인데 관리자가 바로 지웠던데 히야 무섭네요"

등등의 댓글들이 넘쳐나고 그런 댓글들에 대한 일베유저의 추천이 공격적으로 이루어지면서
해당 기사의 '호감순 댓글'은 해당사건의 범인이 오유인이라고 주장하는 내용의 댓글로 채워집니다.



=============================================================================

해당 기사와 댓글에 대한 전체 캡처작업을 완료했고, 허위사실의 유포에 대해서는 법적절차에 들어가도록 하겠습니다.


















꼬릿말 보기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새로운 댓글이 없습니다.
글쓰기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자료창고 청소년보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