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갓난애기 보다 엄마가 생각났다
게시물ID : baby_23158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룻쩜(가입:2013-01-27 방문:624)
추천 : 19
조회수 : 662회
댓글수 : 0개
등록시간 : 2018/01/11 13:52:56
돌발성 난청이 왔다. 한쪽귀가 잘 안들리고 많이 어지러운데
아기는 품에 안겨 앙앙 운다. 
엄마가 생각났다. 엄마도 한쪽귀가 안들린다.
엄마도 착잡함을 느꼈을까..
나랑 오빠 본다고 하나씩 망가지는 몸이 느껴질때.
난 아직 어리니까 괜찮을꺼야, 했는데 실전 투입되니
나이에 상관없이 그냥 아가를 보는만큼 몸이 망가진다.
나중에 뒤에서 엄마 하고 불렀는데 잘 못들을까
우리엄마는 뒤에서 엄마 하고 불렀을때 잘 못들었는데..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댓글쓰기
리스트 페이지로
데이터절약모드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