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15갤아기 키우는 워킹맘입니다 친정엄마와 갈등 힘드네요
게시물ID : baby_24039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봄다람쥐(가입:2017-09-22 방문:40)
추천 : 5
조회수 : 1492회
댓글수 : 5개
등록시간 : 2018/09/17 15:08:30
신랑한테 얘기해봐야 내얼굴에 침뱉기지 싶어 그냥 꾹꾹 누르고있어요

하지만 속상해서 어디든 얘기하고 혹시 조언을 들을수있을까하여 몇자 적어봅니다

글을 중복해서 올려도 되는가요? 다른카페에도 글이 올라갔는데 혹여 안되면 삭제하겠습니다.


출휴 3개월만쓰고 복직해서 아가가 15갤이 되었네요

10개월무렵까지 친정엄마가 봐주셨는데 몸이 많이 안좋아지셔서

오전오후에 시터쌤을쓰고 어린이집에 10시-3시까지 갑니다

그와중에 친정과 가까운곳으로 이사를 해서 종종 오셔서 아가를 봐주십니다

시터쌤이 계실때 같이




엄마는 어린이집 시터쌤 전부 못미더워하시구요

적은나이가 아닌 저지만 아직 아기처럼 보이시는지 원래 성격탓도있고

하나부터 열까지 챙겨주십니다

오후에 시터쌤은 3시반에 아가를 어린이집에서 하원시켜 집에와서 돌보다가 제가 퇴근하고 집에가면

퇴근하시는데요

정부아이돌봄센터에 신청해서 제가 3시부터 7시까지 급여를 드리고있어요




어린이집에선 3시반에 하원하고 제가 거의 일찍 퇴근하는 경우가 많아

실제론 4시간 일을 안하시는날이 더 많지만

신랑과 상의해서 시터쌤이 저희아가를 더잘봐주시지않을까 하는생각에

시간은 그대로 두었습니다.

제가있는 지역은 돌봄선생님이 부족하고 더군다나 이렇게 어린 아가는 잘안보려고 하더라구요

그래서 선생님이 자주바뀌는것보다 한분이 꾸준하게 하는게 훨씬좋다고 생각했고

마음에 드는분이면 계속 유지하는게 맞다고 생각해서

시간을 타이트하게 하는것보다 여유있게 해두었는데

친정엄마는 왜 3시반부터 6시반까지나, 혹은 3시부터 6시까지로 하지않냐

시터쌤이 마치는 시간이 되었는데 제가 퇴근을 못하면 본인이 오면 되지않냐고 하시면서

그런사람들한테 돈쓰면서 바보등신 소리듣는다고 하셔서

며칠전 다투었어요 이문제는 몇번 거론되었는데 그때마다 제가

돈이 다가 아니라고 애기를 봐달라고하는 입장이 어찌보면 을이고

우리집이 힘들다고 생각되면 바로 다른집을 알아볼수있는 환경이기때문에

그렇게 한거라고 했지만 이해 못하시더라구요




저는 그렇게 생각해요

몸이 좀 덜힘들어야 아가도 편히 봐줄수있다 생각하고

실제로 제가 돌봄 쌤을 만나보니 더편한집 가려고 말안되는 이유 대면서 안오시려던분도 계셔서

한시간 더 등록해놓고 한시간 비용을 더 드려도

이게 낫다고 생각하는데 전혀 그렇게 생각 안하시더라구요




너무 간섭하시는건지 제가 엄마말 안듣는 나쁜딸인지

어렵네요 ㅠㅜㅠ



너무 간섭하시니까 그냥 적당히 멀리 있는 친정이었으면 더 좋겠다 생각도 들어요 .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댓글쓰기
리스트 페이지로
데이터절약모드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