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후랭코프도 놀란 김재환의 괴력 "야구장이 작아보인다" 
게시물ID : baseball_119406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글로벌포스(가입:2013-01-19 방문:2115)
추천 : 2
조회수 : 521회
댓글수 : 5개
등록시간 : 2018/06/09 08:48:15
"야구장이 작아보일 정도다"

두산 외국인투수 세스 후랭코프(30)도 김재환(30)의 괴력에 반했다. 후랭코프는 지난 8일 잠실 NC전에서
6이닝 5피안타 1실점으로 깔끔한 피칭을 선보였는데 김재환의 역전 결승 투런포가 없었다면 승리투수가
되기는 어려웠을 것이다. 후랭코프는 벌써 9승째. 단 한번의 패전이 없다.

후랭코프의 연승 행진도 놀라움 그 자체인데 이런 후랭코프를 놀라게 만든 사나이는 바로 김재환이다.

김재환은 후랭코프의 9승을 이끄는 결승포로 무려 7경기 연속 홈런 행진을 이어갔다.
역대 최다 기록인 2010년 이대호의 9경기 연속 홈런에 도전할 만한 위치다.

-- 중략 --

후랭코프는 "그의 홈런을 보면 야구장이 작아보일 정도다"라고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만약 후랭코프가 김재환을 상대한다면 어떤 공을 던져야 할까. 그러자 그는 "몸을 맞히는 수밖에
없다"라고 웃음을 지었다.

김재환은 6월 들어 7경기에서 홈런 9개를 폭발하는 괴력을 발휘하고 있다. 7경기 연속 홈런 행진은
경이로움 그 자체. 김재환은 "연속경기 홈런 기록은 매스컴에서 언급해 알고는 있다.
하지만 생각하지 않고 있다"라면서 "당장 다음 경기에서 홈런을 친다고 해서 달라질 것은 없다.
요즘 잘 맞고 있으니 기분 정도는 좋을 것 같다"라며 기록을 의식하지 않고 있음을 말했다.

후랭코프도 극찬을 아끼지 않은 '괴력의 사나이' 김재환이 9일 잠실 NC전에서 기록 행진을 이어갈 수
있을까.

https://m.sports.naver.com/kbaseball/news/read.nhn?oid=117&aid=0003059908

괴력의 사나이가 아니라 약빤 사나이겠죠.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댓글쓰기
리스트 페이지로
데이터절약모드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