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올 FA 시장 '1호 계약'은 전준우…롯데에 4년 최대 47억원 잔류
게시물ID : baseball_121777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라이온맨킹
추천 : 1
조회수 : 882회
댓글수 : 0개
등록시간 : 2023/11/20 16:42:16

 

사실상 마지막 계약…은퇴 후 해외 코치연수 지원도
전준우 "팬들이 바라는 좋은 성적으로 부응하겠다"

 FA 계약을 맺은 롯데 전준우(왼쪽)와 박준혁 롯데 단장. (롯데 제공)  
(서울=뉴스1) 권혁준 기자 = 올 FA 시장의 '1호 계약'은 전준우(37)였다. 전준우가 원소속팀 롯데 자이언츠에 잔류하며 사실상 '원클럽맨'으로 남게 됐다.

롯데는 20일 전준우와 계약 기간 4년에 보장 금액 40억원, 인센티브 7억원 등 총액 최대 47억원에 합의했다고 밝혔다.

전준우는 7억원의 인센티브 중 1억원을 미리 구단에 기탁했다. 계약 마지막 해인 2027시즌 인센티브를 달성할 경우 신구장 건축을 위해 1억원을 내놓을 계획이다.

롯데는 전준우가 선수 생활을 마친 뒤 2년 간 해외 코치 연수를 지원하기로 약속했다. 은퇴 후 후배 육성의 기회를 마련해주고 지도자의 길을 펼쳐주는 등 동행을 함께 한다는 계획이다.

2008년 롯데에 입단한 전준우는 15시즌 동안 롯데 한 팀에서만 1616경기에 나서 타율 0.300, 1812안타, 196홈런, 888타점을 기록했다.

 

 

 

 

롯데 자이언츠 전준우. (롯데 제공)

출처 https://sports.news.naver.com/news.nhn?oid=421&aid=0007186520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새로운 댓글이 없습니다.
새로운 댓글 확인하기
글쓰기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자료창고 청소년보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