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배스와 길냥이들~ 열한 번째 이야기
게시물ID : bestofbest_135457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십갱이(가입:2009-07-28 방문:2294)
추천 : 322
조회수 : 17509회
댓글수 : 50개
베오베 등록시간 : 2013/11/22 00:16:26
원본글 작성시간 : 2013/11/21 19:28:49
안녕하세요.
광고기재 찬성 후 첫 조행기를 쓰게 되었네요~


SAM_0908.JPG

이젠 낚시대를 던지기도 전에 따라오더군요
물가로 걸어가다 뒤를 돌아보면 이렇게 안 따라오는척을 합니다.



SAM_0910.JPG

햇빛을 받아 자태가 더욱더 매력적입니다.



SAM_0911.JPG

"사진 그만 찍고 배스나 잡아"




완벽하게 보이는 길냥이도 이렇게 허술할때가 있습니다.



SAM_0915.JPG

가까이서 배스를 시식할때면 뜯어먹는소리가 다 들린답니다^^




이것이 추워도 제가 여기를 오는 이유입니다~



SAM_0913.JPG

잘 먹네요. 많이 배가 고팠나봐요.



SAM_0916.JPG

슬슬 배가 부르니 제 다리를 부비고 낚시하는걸 구경을 해줍니다~



SAM_0917.JPG

이곳 두량저수지는 낚시인들이 자주 오는장소입니다.
전깃줄에 걸린것은 모두 낚시줄과 루어들이죠.
사실 물이 묻은 낚시줄이 저기 걸리면 굉장히 위험할 수 있어요. 감전될 수도 있구요.
아무리 포인트가 좋아도 위험한 곳은 지나치는 것이 현명합니다.



SAM_0918.JPG

추운날씨탓에 배스가 나오질 않네요 ㅠㅠ



SAM_0919.JPG

실망하는 길냥이들...
하지만 괜찮습니다. 제겐 사료가 있으니깐요.



SAM_0920.JPG

"으헠 밥인가!?"



SAM_0921.JPG

"배스를 못 잡으면 사료라도 줘야지, 고맙다는말은 하지않겠다. 닝겐"



SAM_0922.JPG

여기도 뿌리고~



SAM_0923.JPG

저기도 뿌리고~



SAM_0924.JPG

배부르니 이젠 졸린가봅니다.





저의 부족한 실력으로 배스를 많이 잡기 힘드네요.
이러다가 다음번엔 정말 배스없는 조행기가 될지도 모르겠습니다...
배스가 없는 조행기를 낚시게시판에 올린다는 생각을 하니
먼가 이상할 것 같군요...ㅠㅠ







꼬릿말 보기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댓글쓰기
리스트 페이지로
데이터절약모드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