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간짜장 만들었습니다.
게시물ID : bestofbest_251452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삼월이집
추천 : 226
조회수 : 20388회
댓글수 : 25개
베오베 등록시간 : 2016/06/27 23:48:19
원본글 작성시간 : 2016/06/27 20:59:09
옵션
  • 외부펌금지
조카애가 자취를 해서 먹을 것 좀 해주려고 간짜장 했습니다.

제가 혼자사는 50대 아재라서 주방이 지저분 한 것은 양해해 주세요.

서민이 사는 집이 다 그러려니 생각도 해주시고요.





재료.jpg


한꺼번에 많이하면 가정집은 화력이 약해서  중식당 간짜장 맛이 안 나지만, 
만들어서 얼려서 보내줘야 하기 때문에 어쩔 수 없이 많이 합니다.



웍달굼.jpg


웍을 달구고 있습니다.

옆에 있는 것은 파기름 입니다.
(인터넷 검색하시면 파기름 만드는 법 나옵니다. 이걸 써야 제맛이 나와요)




고기빠오.jpg


집에서 만드는 것이니 돼지고기를 뜸뿍 넣습니다.

웍을 한껏 달구어야 합니다.

연기가 자욱하도록.

그리고 파기름을 넣고 고기 투입하고 볶습니다.

불이 날 정도로 되어야 하는데 화력이 약해서...ㅠㅠ

이 때 뜨거운 웍에 진간장을 살짝 두릅니다.

간장향이 맛을 살리죠. 

이 기술이 용어가 '빠오' 였던가.... 어떤 요리사 블로그에서 봤는데 기억이 가물가물.


양파향.jpg


양파를 다 넣지 말고 한줌만 넣어서 쎈불에서 양파향을 입힙니다.





설탕.jpg


설탕을 넣어서 춘장의 떫은 맛을 잡아줍니다.





볶은춘장.jpg


짜장의 성공과 실패의 관건은 춘장을 볶는데 있습니다.

마트에서 산 춘장을 그대로 쓰면 떫은 맛이 나고 고소하지 않아요.

중식당에선 춘장을 볶아서 쓰는데, 자칫 잘못하면 태우기 쉽상입니다.

백선생님도 마이텔에서 춘장 태워서 아스팔트라고 놀립 받고 그랬죠? ㅋㅋ

요즘 온라인 쇼핑몰에 가시면 볶은 춘장 팝니다.

전 춘장 볶기 너무 어려워서 사서 씁니다.




춘장.jpg


춘장을 넣고 볶습니다.

처음 부터 끝까지 가스레인지 불은 최고로 쎄어야 합니다.

아니면 불 맛 주기 힘들어요.





완성짜장.jpg


웍에서 완성된 사진을 못 찍어서 지퍼백에 담긴 모습만 올립니다.

돼지고기가 푸짐하죠?

집에서 만들면 돼지고기를 이렇게 많이 넣어서 먹을 수 있습니다.

돼지고기는 저렴한 부위로(탕수육 꺼리)로 하심 됩니다.



세봉지.jpg


2인분 씩 세봉지 6인분 만들었습니다.

얼려서 주려고요.

얼려 두면 중식당 요리사 분들이 즉석에서 볶아주는 간짜장 맛은 안 나겠지만,

아쉬운 대로 이렇게 만이라도 하면 가끔 녹여서 먹을 수 있죠.


아래 집에서 짬뽕 만드는 법을 예전에 오유 올린 링크 적고 갑니다.
http://www.todayhumor.co.kr/board/view.php?table=cook&no=163402&s_no=10947482&kind=member&page=2&member_kind=total&mn=60103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새로운 댓글이 없습니다.
새로운 댓글 확인하기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