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logo
베오베 베스트게시판별베스트 최신글
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저수지 게임 후기
게시물ID : bestofbest_362494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루리에서옴(가입:2015-11-19 방문:320)
추천 : 202
조회수 : 18765회
댓글수 : 10개
베오베 등록시간 : 2017/09/14 08:01:40
원본글 작성시간 : 2017/09/09 00:50:58
8일 저녘 9시 55분 영화로 보고 왔는데

관객이 많이 없는 것이 짠하고...
(저 포함 5명정도 ㅜㅜ)

주진우 기자의 간절함이 짠하고...

자기들 나름 위험함을 알고도 제보 하려는 

사람들 조차도 짠하네요...

요즘 영화 개봉에 책도 나와서 

여기 저기 팟케스트 나오는 것마다 

다 듣고 영화도 봤는데,

진짜  MB는 돈의 신인거 같습니다. 

정권이 교체 될 때 까지만 해도 

박근혜는 503으로 들어갔고 

그 옆방은  MB 꺼라 믿었는데

팟케스트와 영화를 보면서

어쩌면 헛된 바램이 되어 버릴지도 

모른다는 생각이 드네요. 

그래도 자기 목숨, 재산, 비겁한자들의 비난 까지

감수 해가면서 정의를 관철해가는 것을 보면서, 
(주진우 기자 본인은 아니라고 발뺌했지만)

조금이나마 주진우 기자님께 보탬이 되길 바라며

주변 사람들에게 나눠 줄려고 책을 10권 주문 했네요. 

김어준 총수 말대로 "아직까지"는 실패담을 다룬 영화지만

앞으로는 성공하기까지의 과정을 다룬 영화로 

기록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댓글쓰기
리스트 페이지로
데이터절약모드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