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우상호 이건 맘에 드네요 "병사에게 파는 담배 가격, 면세 혜택줘 낮춰야
게시물ID : bestofbest_367844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freedomblues(가입:2014-03-14 방문:159)
추천 : 129
조회수 : 8782회
댓글수 : 56개
베오베 등록시간 : 2017/10/13 02:06:05
원본글 작성시간 : 2017/10/12 20:40:15

11일 우상호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국방부에서 개최된 국회 국방위원회 국정감사에서 "의무징집된 병사에게 담배세를 받는 건 옳지 않다고 본다"며 "공항 면제수준으로만 다운시켜도 약 2200원에 팔 수 있다"고 밝혔다. 병사에게 파는 담배 가격을 낮춰야한다는 주장이다.

우 의원은 이날 국감에서 질의를 통해 "병사들이 돈이 부족하다그래서 주로 어디서 부족한가 따져봤더니 담배값이 제일 크고 그 다음이 간식비, 일상생활용품 순"이라며 "전 정부에서 담배값을 올려서 최대 피해자가 병사가 됐다. 갑자기 생활이 빈곤해졌다"고 지적했다.

이에 대해 송영무 국방장관은 "우 의원 얘기를 잘 한번 점검토록 하겠다"고 답변했다.

앞서 우 의원은 올해 8월부터 10월까지 병사생활비 특화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병사들의 10명 중 8~9명은 월급이 부족하다고 느끼고 이 중 6~7명은 부족한 금액을 부모 또는 친지로부터 송금받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조사에 따르면 봉급이 부족하다고 느끼는 병사는 86.9%에 달했으며 이들 중 66%가 부족 금액을 부모 또는 친지로부터 송금받았다. 송금받는 평균 금액은 11만원 가량이었다.

병사들 중 38.8%가 월 평균 생활비를 25만원 이상 지출하고 있었으며 생활비 지출 비중은 간식 및 군것질(5만9000원), 담배(3만9000원), 저축 및 부모님 송금(3만8000원), 자기계발(1만8000원) 등 순으로 많았다.   


---------------------------------------------------------------------------------------------------------------------------------------

담배를 피우던 안 피우던 솔직히 인간적으로 군대 간 병사들한테 담배 제값 받아먹는 건 너무 하지 않나요?

옛날엔 연초로 주고 면세가로 주고 하던 게 언제부턴가 제값 받고 팔더니 박근혜 정부 때 담뱃값 올라서 병사월급으로 4500원 주고 피우기 너무 빡쎌 거 같아요ㅠㅠㅠ

군대 간 애들한테 금연하라는 거 솔직히 개오바 아닌가요? 담배를 안 피우던 사람도 피우는 마당에...






출처 http://news1.kr/articles/?3121590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댓글쓰기
리스트 페이지로
데이터절약모드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