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서울시, 12월부터 카센터 공회전도 단속
게시물ID : car_101817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칼렌(가입:2017-12-22 방문:301)
추천 : 4
조회수 : 935회
댓글수 : 4개
등록시간 : 2018/10/12 17:59:56
서울시는 미세먼지를 일으키는 주요 원인 중 하나로 꼽히는 자동차 배출가스를 줄이기 위해 12월부터 자동차 정비업소의 과도한 공회전 단속에 나선다고 11일 밝혔다. 정화장치가 없이 엔진 청소를 하면서 공회전을 하는 정비업소가 단속 대상이다.

이번 조치는 4일 개정된 ‘서울시 자동차 공회전 제한에 따른 조례’가 공포돼 시행되는 것이다. 조례는 불가피하게 공회전을 하는 정비 자동차는 단속 대상에서 예외로 분류했다. 그러나 “내용이 포괄적”이라는 지적에 따라 이 조항에 ‘정화장치 없이 약품 등을 활용해 정비하는 자동차’는 제외하도록 바꿨다. 이 조항에 따라 앞으로 브라운가스 등을 활용한 엔진 청소를 할 때 정화장치 없이 공회전을 하면 5만 원의 과태료를 물게 된다. 


약품 등을 활용한 엔진 청소를 하게 되면 30분에서 1시간가량 공회전을 하게 된다. 이때 미세먼지 원인 물질인 질소산화물 등이 나온다. 서울시가 7월부터 두 달간 정비업소 163곳을 조사한 결과 92%가 이런 식으로 작업을 하고 있었다.
출처 http://news.donga.com/3/all/20181011/92362619/1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댓글쓰기
리스트 페이지로
데이터절약모드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