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어제 노랑 ㅌㄷ 시켜먹었는데... 황당하네요
게시물ID : cook_221161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포도냄좋☆(가입:2013-11-01 방문:1646)
추천 : 4
조회수 : 2922회
댓글수 : 10개
등록시간 : 2019/01/06 12:56:32
배달음식을 잘 시켜먹지 않는 사람이라 요즘엔 이게 정상적인 건지 잘 모르겠어서 다른 분들 의견을 들어보고 싶어요. 

경기도의 한 노랑 ㅌㄷ 지점에 직접 전화해서 후라이드 하나랑 사이드 단품 하나 시켰어요.

 가격은 네이버에 제가 시킬 그 지점 치니까 메뉴가 올라와 있더라구요. 그거 참고했어요. 
어차피 체인점이니까 공식 가격이랑 크게 차이 안 나겠지 싶었어요.

근데 배달 오고 나서 가격을 보니까 사이드에는 (배달) 이라고 가격이 추가되어 있고
 배달비는 2000하고 1000원이 또 추가로 되어있더라구요?
순살이라 그런건지 왜인지 후라이드는 검색한 것보다 천원 많고... 
보통 주문할때 가격 추가가 되는 지점은 얘기해주지 않나요?  (Ex. 순살은 천원 추가 됩니다. 배달비는 3000원입니다. 이 메뉴는 배달하시면 2천원 추가됩니다.)
근데 저는 그런 얘기 하나도 못 들었고 막상 배달오니까 6000원이 추가된 상태...

어제 당시에 영수증보고 깜짝 놀랐지만 친구들이 놀러와서 제가 사는 거라 친구들 미안할까봐 어제는 바로 물어보진 못했고 열두시 넘어 전화하니 매장 문 일찍 닫은 건지 전화 안 받더라고요.

세시에 매장문 연다고 되어있어서 이따 저녁에 전화해보려고 했는데...
제가 배달 잘 안 시켜먹는 사람이라 문화를 잘 모르는 건가요...
요즘엔 다 이런 건가요?

영수증 사진 첨부합니다. 감사합니다.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댓글쓰기
리스트 페이지로
데이터절약모드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