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집에서 오징어게임 달고나 뽑기를 만들어 보았습니다.
게시물ID : cook_225768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고오급노예
추천 : 18
조회수 : 1212회
댓글수 : 25개
등록시간 : 2021/09/30 12:38:19

미국 사는 노동자입니다.

제가 국.. 초딩 때만해도 문방구 앞에 띄기 할머니가 있었습니다. 

연탄불 피워놓고 국자 같은거 놔두고. 불량식품이랑 과일같은거도 팔고 그러는 할머니였음. 

저는 진주 살았기 때문에 띄기라고 불렀는데 대충 지역에 따라 띄기. 달고나. 뽑기 등등 명칭은 다양한 듯.  

어쨋든 가게에서 같이 일하는 미국인 직원이 "님 너 코리안 아님? 오징어게임 봤음? 그 코리안 캔디 뭐임?" 이라고 물어보길래.

옛날 추억도 씹어볼겸 직원한테 하나 줄겸해서 집에서 만들어 보았습니다.

 

이하 반음슴체. 

걍 같이 일하는 노예한테 던져줄건데 30달러나 하는 달고나 키트를 살 생각은 없으므로 집에 있는 걸로 대충 만들어보기로 함. 

준비물부터 감.

 

SNOW_20210929_220008_439.jpg

 

코팅팬 작은거.

스파츌라. (뒤집개. 대충 휘저어줄거 아무거나.) 

유산지. (없으면 쿠킹호일이나 도마에 기름칠 쌉가능)

설탕. 

베이킹 소다.

 

대충 준비물 보니 감이 오지 않습니까? 

 

SNOW_20210929_220052_500.jpg

 

후라이팬에 설탕 붓음. 

집에 백설탕이 없어서 비정제당을 썼는데 만드는데 상관은 없으나 녹인 설탕색이 백설탕보다 진하게 나옵니다. 


까스불이 아닌 하이라이트라 그런지 저온에서는 설탕이 안녹습니다. 

중강불로 올려주고 존버해봅니다. 

 

SNOW_20210929_220315_385.jpg

 

심심하니 글자를 쓰며 존-버. 

 

SNOW_20210929_221109_486.jpg

 

대충 녹기 시작함. 약불로 줄여주고 마구마구 저어줍니다. 

 

설탕 결정이 하나도 보이지 않을 정도로 녹으면 식소다를 눈곱만큼 탁 넣어줍니다. 

 

SNOW_20210929_221517_186.jpg

 

그리고 계속해서 요래요래 저어줌. 

 

SNOW_20210929_221539_552.jpg

 

그럼 우리가 아는 이런 색이 나오지요. 

지체하면 안댐. 

 

바로 유산지 위에 탁 부어줍니다. 

 

SNOW_20210929_221710_296.jpg

 

유산지를 호다닥 덮고 그 위를 대충 바닥 납짝한거로 꾹 눌러줌. 

그리고 반쯤 굳었을 때 유산지를 떼어내고 원하는 무늬를 꾹 찍어줌. 

 

 

SNOW_20210929_221932_420.jpg

 

저는 틀 같은게 있을리 만무하니까 대충 세모 그려줌. (....) 

이제 식을 때까지 기다리면 완성!

 

 

 

그리고 뽑기의 묘미는 모양 떼어내기지요! 

자자 시작해봅니다 쨘짜자라라 쨘쨘쨘~

 

SNOW_20210929_224238_076.jpg

 

톡-! 

개 쉽구먼. 껄껄.

 

오징어 게임에서도 약아빠진 조상우가 세모를 고르지 않았습니까? 

걍 막 해도 잘라내기 쉽다 아입니까! 

껄껄껄~ 

마 그럼 화끈하게 가봅니다!  

 


SNOW_20210929_224304_788.jpg

 

어..? 

 

4jI7NLCa9GYicMWSuGcsKs.jpg

 

 

 

 

출처 미국인 직원한테 줄 거는 동그라미 찍음.
꼬릿말 보기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새로운 댓글이 없습니다.
새로운 댓글 확인하기
글쓰기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