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오랜만에 왔었는데, 또 왔어요.
게시물ID : diablo3_202726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오래된준회원(가입:2003-10-05 방문:440)
추천 : 0
조회수 : 738회
댓글수 : 3개
등록시간 : 2020/08/08 18:59:48
하코라 외로운데, 플스라 더 외롭고, 플스 플러스 회원이 아니라 더더 외로운 디아하는 아재입니다. 
키보드헬퍼가 없어서 손가락이 부서질꺼 같지만, 시즌 마무리했습니다. 물론 악사 두명 보내줬습니다. 
이번에는 공포의 땅의 장비 세트 덕분에 악사가 좀 핫한거 같아요. 

다음 목표는 대균 100단, 꼬맹이의 목걸이 세팅 테스트로 정했어요. 손가락이 아파서 이제 쉬염쉬염 하려구요.    

그럼 아직 살아있는 하코 여러분 무장하시고, 하코 아니신 분들도 건강하세요. ^^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댓글쓰기
리스트 페이지로
데이터절약모드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