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201126 고래의운동
게시물ID : diet_129990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눈꼽낀고래(가입:2015-05-10 방문:1746)
추천 : 3
조회수 : 156회
댓글수 : 1개
등록시간 : 2020/11/27 11:02:10

최근 케틀벨을 좀 많이 가지고 놀고 있습니다.

체육관이 보유한 케틀벨 무게가 스윙을 하기에는 좀 가볍긴 하지만

프레스도 해보고, 헤일로도 해보고

다음에는 터키쉬 겟업도 다시 해봐야겠어요.

 

아무래도 나이를 먹어서겠지만 (ㅜㅜ)

무게를 올리는데 그렇게 열중하지 않게 됩니다.

'비공식(?) 3대 기록을 더 늦게 전에 갱신해야 해'하면서

무게 올리는데 집착했었는데

큰 부상은 아니지만 자잘하게 다치면서 생각이 바뀌어 가더라구요.

 

데드리프트를 스트랩없이, 벨트도 차지 않고 노기어로 해봤습니다.

결과는 처참(!!)하네요.

용도에 맞는 바벨을 구비할 수 없는 헬스장이다보니

손에도 회전하는 바벨도 문제겠지만

전완근 힘이 너무 빈약한데, 키울 생각없이 쉽게 쉽게만 지냈던 것 같아요.

 

승모근이나 전완근이나 이 나이에 시작하면 얼마나 커지겠습니까만

그래도 신체 밸런스를 맞추는데 의의를 두고, 

해보지 않았던, 무시했던 부위를 키우는 재미도 있네요.

IMG_2652.JPG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댓글쓰기
리스트 페이지로
데이터절약모드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