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삼성증권 사건이 진짜 심각한 이유
게시물ID : economy_26992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lilyane(가입:2016-02-20 방문:270)
추천 : 33
조회수 : 2948회
댓글수 : 8개
등록시간 : 2018/04/08 15:39:33
옵션
  • 펌글

가치의 변동폭이 클 뿐, 주식은 현대 시장경제에서

환금성은 최상위에 있는 화폐에 버금가는 거래수단이에여.

 

주식은 기업의 가치를 쪼갠 주권을 얘기한건데

이건 한국예탁결제원에서 기장(거래의 정리)를 맡고 있어여.

온라인이 아닌 현물 증서로 찾을 수 있는데 이걸 저 예탁결제원에서 주관하는거져.

 

우리가 증권사에서 계좌를 개설하고 주식을 사고 팔때 2일의 유예기간이 발생해여

사면 2일 후에 실제 돈이 상대에게 지급되고, 팔면2일 후에 내게 지급돼여

이게 저 예탁결제원에서의 '실제 주식 거래 처리' 를 위해 그런거에여.

 

, 증권회사 계좌에 우리가 넣어둔 모든 주식은

증권회사는 단지 매매 처리 과정만 대행하고 수수료를 챙길뿐 실제 거래되는 주식의 주고 받는 양과 그 기록은

예탁결제원의 실물과, 증권회사의 대행하는 고객 수탁량이 일치해야만 성립하는거에여.

2일의 유예기간 동안에 그 과정이 예탁원에서 확인되고 각 증권사 계좌에 기록된 다음에야 돈이 오가는거져.

 

 

근데 삼성증권사태는

일개 직원의 실수 입력, 몇몇 직원의 탐욕적 매도 그런게 문제가 아녀여!!!

 

예탁결제원에 등록된 삼성증권이 보유한 주)삼성증권 의 주식한도를 초월한 거래가 이뤄진거에여.

예탁결제원의 잔고수량과 무관하게 삼성증권은 원하는 주식을 맘대로 숫자를 늘렸다 줄였다 할 수 있다는게 들킨거져.

 

바꿔 말하면

 

삼성증권이 고객이 수탁하고, 이게 예탁결제원에 등록된 것만 거래한게 아니라

다른 어떤 주식도 지들 멋대로 숫자를 조작해서 샀다 팔았다 했을 가능성이 있다는거에여.

 

더 쉽게 말하면...

 

가지고 있지도 않은 주식을 이것들이 구라로 만들어서 사고 팔았단 거에여;;;;

 

화폐에 버금가는 최고 환금성의 거래수단인 주식을 맘대로 만들어 샀다 팔았다 하고 장부만 맞춰놓고 놀았단거져 --

 

 

주식거래 자체가 이러면 성립이 안돼여.

내가 가격을 떨어뜨리고 싶은 주식이 있다?

구라로 막 숫자 조작해 가지고 있는것처럼 바꿔서 팔아버리고

가격이 폭락하면 폭락한 가격에 사서 채운후 차익을 먹는다 이런 무자료 무차입 공매도를 했단 얘기져

 

더 무서운건 삼성증권만 이랬을거 같진 않아여 그게 문제져 ;;;;;;;

레알 공포스러운 일이에여.

금융위도, 금감원도, 예탁원도 이런 미친짓을 몰랐고 감시체계가 없었다면 전부 존재 의의를 망각한 최악의 직무유기인거에여.

돈을 맘대로 찍어내고 폐기하는걸 방조한거나 다름 없으니까여. 

이 글의 내용을 1줄 요약하면

 

저것들 돈을 지들 맘대로 찍어내다가 들통난거에여!!!

 

 

https://www1.president.go.kr/petitions/187633

 

삼성증권 사건 청와대 청원 주소입니다. 청원 동참해주세요!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댓글쓰기
리스트 페이지로
데이터절약모드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