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유투브 보다가 공감되서 가지고 왔어요
게시물ID : ffantasy14_681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Sweety☆(가입:2015-03-07 방문:233)
추천 : 1
조회수 : 327회
댓글수 : 6개
등록시간 : 2017/12/20 18:52:18
 
저랑 비슷한 사유로 접으신 분인 것 같아서 가지고 왔네요
 
저는 스토리같은 경우엔 스포없이 다 끝냈지만 유저들의 훈수가 너무 심해서 사냥이라는 컨텐츠를 아예 접고 제작 채집쪽으로 돌리다가 접었거든요.
 
게임에 대한 이해도와 스킬, 캐릭터의 운용에 대해서는 물론 알아야하지만
 
50레벨 이상 던전은 가기 전에 기믹을 무조건 다 숙지해야하고, 어떤 상황에서 어떤 직업군은 어떻게 해야하고, 무슨 스킬 써야하고, 리트하게되면 난리가 나고.. 딜사이클 모르냐며 딜 적게 나오는 부분에 대해서는 딜미터기로 다 확인하고 있다고 주의주고..
 
개인적으로 던전기믹? 유투브로 보고 가더라도 실제 던전에 갔을 땐 좀 놓치는 부분이 있지만 그래도 최선을 다해서 클리어하려고 하는데
 
문제는 딜인 것 같아요.
 
딜이 어느선까지는 나와야하는 그걸 맞춰야한다는게 너무 스트레스더라구요.
 
예로 학자키울땐 무작으로 매칭됐었는데 탱이 너무 과하게 몰았던 경우가 있었어요.
 
요정 매크로로 힐 넣고, 본체는 격려 넣은 후 딜을 하는데 너무 많이 몰아서인지 탱분 체력이 간당간당하길래 성전끄고 힐해서 체력복구 시킨다음에 다시 딜했는데 거기있던 탱분과 딜러 두분이 맹비난을 하시더라구요.
 
요정한테만 힐맡기고 학자는 딜만하라고, 왜 힐하냐고 지금 힐해서 딜량 낮아지신거 모르시냐면서..
 
그 일 있은 후로 사냥이라는 컨텐츠를 아예 접어버렸고, 부대에서 같이 던전가자고 권유해주셨을 때 딜에 스트레스를 너무 받을까봐 결국 부대도 탈퇴하고 게임도 접었거든요.
 
저 영상보니까 어느정도는 공감하는 부분이라 영상을 퍼왔습니다ㅎㅎ..
 
다들 즐 파판하세요 !
ffxiv_20170924_213304.png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댓글쓰기
리스트 페이지로
데이터절약모드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