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logo
베오베 베스트게시판별베스트 최신글
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위안
게시물ID : freeboard_1592854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갸갸규교(가입:2011-10-10 방문:1174)
추천 : 2
조회수 : 63회
댓글수 : 0개
등록시간 : 2017/07/18 04:08:39
그래 ..나 미친것 같아 널 마주할때면 그 차오르는게 너무 아파
마음을 안으려해도 손댈수 없는걸 알아

그래 ..무너질것만 같아서 내 마음을 종이에 적어내
그때 외면했던 또 노력했던 그 시간들이 못이겨 터질것 같아

이노래가 이노래가 못난 내게 작은 위로되기를..
못된 마음에 그 끝이 되기를..
다가갈 수 없고 멈출용기조차 없는 날 위해

그래..막을 수 없더라 내 마음은 돌릴 수 없더라
사람 마음처럼 또 안되는게 어디없더라 그런게 마음이더라

이노래가 이노래가 아픈 그리움에 보상이기를
짙은 상처들에 살이 되기를
숨결 가득했던 아픔 가늠하지 않는 내가 되기를
햇살 눈부신 어느날 그 언젠가 추억이길 바라며

못난 내 위로의 노래

테이-6집[太利] 위안

감쉉이 폭팔해서 갑자기 떠오른 노래 공유합니다ㅋㅋㅋㅋㅋ
테이 노래 좋아요..

꼬릿말 보기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댓글쓰기
리스트 페이지로
데이터절약모드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