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십대 후반쯤부터 네가 돈 벌어서 동생 등록금 내라 같은 얘기 들었죠
게시물ID : freeboard_1846551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용사☆(가입:2014-09-20 방문:1729)
추천 : 0
조회수 : 224회
댓글수 : 1개
등록시간 : 2019/07/03 23:18:42
스트레스 받긴 했어도 좀 지나고 나서는 그냥 하는 말이었겠지, 여유가 없으니까 지나가는 식으로 얘기했던 거겠지
그렇게 생각도 해봤었는데
저번에 통화하면서 동생이 장학금 타서 네 돈 안 들어가는 거니까 고맙게 생각하라는 말은
역시 못해도 반은 진담이었다는 걸까.
분명 좋은 기억도 많은데
왜 자꾸 사소하게 싫었던 것들이 계속 떠오르나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댓글쓰기
리스트 페이지로
데이터절약모드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