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다들 건강하세요
게시물ID : freeboard_2017525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댓글캐리어
추천 : 12
조회수 : 800회
댓글수 : 18개
등록시간 : 2023/11/20 23:02:03
 아들 독감걸려서 입원했다가 보호자로 간 아내도 같이 걸려서 둘다 링거끼고 있는데 참 안쓰러웠어요.

오늘 퇴원했고 격리실에서 3박4일 갇혀있다가 세상밖에 나온 둘을 데리고 집에 오니 아내는 3시간 낮잠자고 아들은 병실에서 못 놀았던 걸 보상받으려 좀 놀다가 쓰러져 한시간 잤어요.

지난달에 아들 독감걸렸다고 쓴적있는데 2주만에 같은 A독감 재감염됐어요. 의사가 이런일은 첨본다고 하네요.

아마 독감걸리기 바로 전 코로나에 걸려서 면역력이 너무 떨어졌나봐요.

처음엔 아내랑 저는 안걸렸는데 두번째가 독성이 너무 쎄서 셋이 다 독감으로 너무 고생했어요.

오늘 독감걸린 채 아들 아내 태우고 짐 가득 싣고 오는데 다행히 낮엔 괜찮았고 저녁되니 38도로 오르네요 치료제를 어제 응급실에서 맞아서 39도 넘는건 없고 기분나쁜 몸살만 좀 있군요.

 
아들 병원비 17만원 나왔는데 보험신청하면 더 많이 환급되겠죠.  결제는 제가 하고 보험은 아내 통장으로...


아내 : 신랑이 결제 한건데 신랑이 가져.

나 : 아냐 다 가져.내돈이 자기 돈이지뭐.

아내 : (의미심장한 미소로 씨익하고 웃음)

나 : 그렇다고 엉뚱한거 막 사지마!!

아내 : (씨익)


일상이 얼마나 소중한 지 깨닫게 된 월요일이었네요.
(월요일 회사 안 간 건 개꿀이지만)


다들 건강하시구요. 일상에서 소확행을 많이 누리세요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새로운 댓글이 없습니다.
새로운 댓글 확인하기
글쓰기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자료창고 청소년보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