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일본 환경성 장관 후쿠시마 방사능 오염토 흙에 심은 화분 사무실에 설치
게시물ID : fukushima_4684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pema(가입:2019-04-13 방문:207)
추천 : 1
조회수 : 722회
댓글수 : 2개
등록시간 : 2020/03/08 07:59:55
옵션
  • 펌글
일본 환경성에서 방사능에 오염된 화분은 총 8개 후쿠시마현 임시 저장시설의 제염토 중 방사능 농도가 평균보다 높은 kg 당 약 5100베크렐을 각각 2 ~ 5 킬로그램 사용. 그 위에 화분용 흙을 덮어 사무실에 놓아두고, 공간 선량을 측정해서 공표한다고 합니다. 

제대로 된 국가라면 재난을 수습하고, 그 피해를 줄이기 위해 노력해야 합니다. ​이런 가짜 이벤트로 안전을 증명하는 척하면서 진실으로 호도해서는 안됩니다.

후쿠시마 주민이나 방사능 오염 지역에 살고 있는 사람들에게 단순한 공간선량은 의미가 없습니다. 오염된 토양에서 발생한 흙먼지를 통한 피폭, 오염된 식품으로 인한 피폭등 너무 심각한 문제들이 산재해 있는데. 환경성에서 나서서 이런 거짓 이벤트를 하다니 참 기가 막힙니다.

일본 정부는 이런 쑈를 통해 후쿠시마 제염토 재사용의 타당성을 얻으려 하고 있습니다.

https://www.jiji.com/jc/article?k=2020030600618&g=eco


http://www.korearadiationwatch.org/?r=home&m=bskrbbs&bid=archive01&uid=1203&fbclid=IwAR3iXVNlpp936xhrIOjpg-zh21g0FA9PAEe9SeU1X4bIM5X7pfYzJiZ8Eh4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댓글쓰기
리스트 페이지로
데이터절약모드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