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나를 호구로 보는 친구.. 손절해야 할까요?
게시물ID : gomin_1791706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익명aGhoa
추천 : 3
조회수 : 800회
댓글수 : 9개
등록시간 : 2021/10/22 11:38:59

 

 현재 20대 후반이고 걸어서 걸어서 10분거리에 살고 있는 친구가 있습니다.


 이 친구가 좀 이기적이에요

 자기가 마시고 싶을때만 마시려고 해요

 저는 집도 가깝고 술 좋아하니까 그래 마시자 합니다

 근데 반대로 제가 술 떙기니까 마시자 그러면 귀찮다고 안나옵니다(10번 물어보면 9번 거절)

 그리고 제가 퇴근이 항상 빨라서 기다렸다가 마시는데

 그친구가 퇴근 빨리한날에는 집에서 나오는거 귀찮다면서 안나옵니다

 이게 쌓이고 쌓이니까 저도 좀 불만이 되서 손절을 한적이 있습니다

 그러니 집 앞에 찾아오더니 자기가 미안하다면서 사과를 하더군요

 

 그후로 그냥저냥 잘 지내는데

 생각해보면 저는 애초에 이 친구를 내려놓은거같아요

 기대를 안합니다

 안좋은일 있어서 한잔하고싶을때도 전화를 안해요. 어차피 전화해봤자 안나오니까

 

 최근에 밤 10시반에 전화가 오더군요 술마시고 들어가는 길인데 

 자기 스트레스 너무 받는 일 있어서 그런데 나와서 이야기 해줄수없냐며

 그래서 저는 집앞이기도 하고 그냥 나갔어요

 

 나갔는데 술이 잔뜩 취해있었어요 (다음날 기억도 못함)

 자기는 안나올줄 알았는데 왜 나왔냐고 

 진짜 고마운데 미리 말하지만 너가 이시간에 전화했으면 난 안나왔을거라고 그러더군요

 저도 말 나온김에 하고싶은말 다 했죠 어차피 너한테 기대 안한다 너 이기적이 않냐라고 하니

 자기가 그런말 주위에서 엄청 듣는다 근데 사람이 안바뀌는거 어떡하냐

 그러면서 이해해달라는 식으로 말을 하더군요

 

 그리고 제가 친구가 안좋은 일 있어서 연락을 했는데 어떻게 안나올수가 있냐 라고 물어보니

 자기가 그런말 들었으면 자기 생각엔 그렇게 안 힘들어 보인다고 안나갈거랍니다 ㅋㅋㅋㅋ

 그리고 너처럼 호구같이 살면 안된다는 말까지 하더군요

 

 스트레스 많아서 막말하고 싶은건지 술 잔뜩 취해서 본심인건지..

 

 그냥 평소에 만나서 이런저런 이야기 나눌땐 큰 스트레스가 없어서 만나고 있는 친구인데

 최근 만나서 나눈 이야기가 충격이라 계속 머리속에 맴도네요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새로운 댓글이 없습니다.
새로운 댓글 확인하기
글쓰기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