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명문대에서 전문대로 반수...과연 맞는 판단일까요?
게시물ID : gomin_1796714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익명Y2lqY
추천 : 2
조회수 : 1319회
댓글수 : 21개
등록시간 : 2022/10/05 14:33:11
옵션
  • 베스트금지

안녕하세요 저는 서울 사립대에 재학 중인 학생입니다. 이름만 들으면 누구나 알 대학이고요 그 대학에서 법과 경제를 전공하고 있어요

말만 들으면 정말 멋있는데 사실 저는 정말 그 안에서 미칠 것 같습니다. 뭔가 일을 할 때 아 이건 진짜 나랑 안 맞는다 싶은 느낌 있잖아요? 그게 전공공부하려고 할 때마다 들어요 그래서 계속 현타가 오고 과를 바꾸고 싶다는 생각만 듭니다. 

사실 저는 고등학교 때 대학에 가고싶은 마음이 없었어요 오직 대학에 가고 싶다는 생각은 홍익대 미대 졸전을 보면서 아 내가 여기 가야겠다! 싶었지요 그런데 부모님 반대로 못 가게 되고 미술이랑 관련없는 이 학과에 오게 되었어요

 

그런데 도저히 전공공부를 못할 거 같아서 공부하다가 중도포기하고 휴학한지 벌써 3년째입니다. 그래서 저는 이 전공을 포기하고 내가 가고싶었던 미술대학을 갈까 하고 대학을 알아봤어요. 입시미술은 죽어도 하기 싫은데 전문대학엔 학생부전형이 있더라고요 비실기로.

그래서 전문대에 원서를 두개나 넣었어요 한달 뒤에 발표가 나는데 저는 아직도 잘 모르겠어요

내가 명문대라는 타이틀을 버리고 미대를 가는 것이 맞을까? 죽기살기로 참으면 되잖아? 싶지만 절대 못할 것 같다는 생각이 들더라고요

꿈에서도 계속 그림 그리는 꿈만 꿉니다. 어떻게 하면 좋을까요? 전문대라도 미대를 갈까요 아니면 꾸역꾸역 남은 학기를 버티며 졸업을 할까요? 정말 모르겠어요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새로운 댓글이 없습니다.
새로운 댓글 확인하기
글쓰기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