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사는 게 참...
게시물ID : gomin_1801564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익명ZmVpa
추천 : 0
조회수 : 2747회
댓글수 : 5개
등록시간 : 2024/04/20 03:54:42
옵션
  • 베스트금지
매일 숨이 턱끝까지 차오르게 살고 있는데

무엇 하나 내 뜻대로 풀리는 게 없다

일도, 사랑도, 생활도

늘 반복되는 일상 속에서 삶이 늘 제자리 걸음인 느낌이다

내가 주제에 맞지 않게 너무 욕심 부리고 사는 걸까?

사실 10년전의 나와 지금의 나는 크게 달라진 게 없다

정신없이 챗바퀴만 굴리며 살다보니 어느덧 불혹이 눈앞인데

아무리 달려도 늘 그 자리에 서 있는 내 모습이 눈앞에 아른 거릴 때면

노력하면 내일이 달라질 거란 희망도 점점 손에서 멀어진다.

언제부턴가 이런 마음을 털어 놓을 곳도 사라져 간다

아니 사라졌다...

그래도 혼자서 잘 이겨내며 살아왔다

사람 사는 게 다 그렇다고 나를 다독이고

긍정적인 마음으로 매일 나를 일으켜 세우지만

이따금씩 나를 일으키는 게 힘에 부칠 때가 있다.

그래서 오늘도 이리 잠이 오질 않나 보다.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새로운 댓글이 없습니다.
새로운 댓글 확인하기
글쓰기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자료창고 청소년보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