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송혜교 VS 제이에스티나 사건 요약 (짧) 을 퍼왔던 글쓴입니다
게시물ID : humorbest_1245128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LOCCITANE
추천 : 55
조회수 : 6069회
댓글수 : 39개
베스트 등록시간 : 2016/04/29 10:18:15
원본글 작성시간 : 2016/04/29 02:46:05
먼저 글을 쓰기에 앞서 

저는 베오베에 갔던 송혜교 vs 제이에스티나 사건 요약(짧)의

3차 전달자 입니다.

해당글을 보시면 아시겠지만 조합된 댓글의 글쓴이가 있고

모 사이트에 사건의 요약이라 캡쳐된 글을 믿고 내용 그대로 오유에 퍼왔는데요

송혜교씨와 제이에스티나 사이의 계약서 원본이 공개된 시점에서

한 댓글러가 요약한 내용이 사실과 다르다는걸 알게 되었습니다.

사실과 다른 루머가 이렇게 유포가 되는구나 느끼게된 순간 이었습니다.

몰랐으면 몰랐지 사실을 알게된 시점에서 베오베 까지 간 글을 모른척 하는것은 엄연히 잘못되었다고 느꼈습니다.

이 글을 빌어 정확한 사실이 나올때 까지 기다리지 않고 해당 내용을 퍼왔던 부분에 대해 송혜교씨와 제이에스티나, 오유 사용자 분들에게 사과드립니다

새로이 확인된 부분은 제가 임의로 작성할 경우 잘못된 정보 정달이 될지도 모른다는 생각에

계약서 전문을 입수했다는 기사 원문을 올렸던 글을 다시 퍼왔습니다.

다시한번 잘못된 사실을 확인없이 적었던 글을 퍼왔던 사실을 사과드리며

인터넷 글을 전달하는 과정 또한 신중을 가하도록 하겠습니다.

해당글은 삭제하도록 하겠습니다

ps. 문제가 되는 부분이 있다면 댓글로 알려주세요








단독]J사 비공개 계약서 전문 입수..과연 누구 잘못?




배우 송혜교의 초상권 침해를 둘러싼 주얼리 브랜드 J사와 송혜교 측의 공방이 거세지고 있다. 송혜교 측의 초상권 침해 주장에 J사는 세금 문제를 거론하며 피해를 입었다고 주장한 데 이어 PPL 계약서를 공개하며 자신들이 잘못한 게 없다고 주장했다. 과연 J사는 계약서대로 자신들의 권리를 정당하게 행사한 걸까. 

다음은 J사가 '송혜교 분쟁 2차 보도자료'라는 제목으로 28일 오후 언론 매체에 배포한 보도자료다





J사는 "제작지원 계약은 당사가 포스터, 드라마 장면사진(풋티지) 등을 온,오프라인(전 매체)에서 사용할 수 있다고 명시적으로 규정하고 있습니다. 위와 같이 계약해 놓고 드라마 장면 등을 사용하지 말라고 하는 것은 명백한 계약위반입니다. 당사는 이러한 억지 주장 및 언론플레이를 통한 횡포를 더 이상 묵과할 수 없으며, 엄중히 법적 책임을 물을 것입니다"고 했다. 

스타뉴스가 입수한 계약서에는 J사가 제작지원금(에피소드2회)으로 7000만원을, 풋티지 사용권으로 3000만원을 지급한다고 돼 있다. 계약일은 2015년 10월 5일이다. 

J사가 공개 안 한 세부계약서도 입수했다. 

세부계약서의 '제6조 권리와 의무'에는 이런 내용이 있다. 



제6조. 권리와 의무

"갑"와 "을"은 '본 드라마' 제작을 위해 다음 각호와 같이 권리와 의무를 분담하고, 상호간 협조한다.

1. "갑"의 권리와 의무

가. "갑" 은 "을" 에게 프로그램의 진행상황 및 협찬상황 등을 확인할 수 있는 대본, 사진 및 동영상 등 기타 관련 자료와 진행에 따른 보고서를 요구할 수 있다.

나. "갑" 은 "을" 이 제공하는 "프로그램"의 포스터 디자인 중 협찬사 고지부분을 변형 사용 할 권리와 촬영현장 스틸사진, 관련된 드라마 장면 사진 및 드라마 예고편, 협찬 노출 드라마 동영상 등을 온, 오프라인 미디어(홈페이지, 인터넷 보도기사, 매장 내 홍보물 등)에 3개월 간 활용할 수 있는 권리를 갖는다. 
(단 변형 시안, 보도기사, 사용할 드라마 캡쳐장면 및 현장 스틸 사진은 제시 후 반드시 "을"의 동의를 얻어야 한다.) 


기타 활용 사항에 대해서는 상호 협의 하에 진행한다. 





단서(굵은 글씨)에 '갑'인 J사가 '을'인 제작사의 동의를 얻어야 한다고 돼 있다. 

J사는 '태양의 후예'에 PPL로 7000만원을 지원했다. 풋티지 사용권 3000만원은 이행하지 않았다. J사와 송혜교의 모델 계약이 끝나면서 제외됐다. 

J사가 송혜교의 풋티지(드라마 장면) 사용을 할 수 없다는 것을 사전에 알았음을 알 수 있다. 모델 계약이 끝났기 때문에 풋티지 광고를 할 수 없다는 걸 알았기에 계약서에 빠진 것이다. 

J사는 28일 보도자료에서 풋티지 사용권 계약이 PPL 계약에서 최종 제외됐다는 걸 밝히지 않았다. 계약서 원문을 공개한다면서도 제작사와 협의해야 한다는 내용이 담긴 세부계약서의 관련 조항도 공개하지 않았다. 


J사는 28일 오후 늦게 또 다시 보도자료를 냈다. 

문완식 기자 [email protected]

*해당 계약서는 원본과 다름없습니다. 계약서의 경우 외부유출금지 조항 존재해 원본을 공개하지 않고 다시 그대로 옮겼습니다. J사가 원본 공개를 원하면 사진을 찍어서 다시 공개하겠습니다.
출처 http://hgc.bestiz.net/zboard/view.php?id=ghm2b&page=1&sn1=&divpage=42&sn=off&ss=on&sc=off&keyword=%C0%FC%B9%AE&select_arrange=headnum&desc=asc&no=268082
꼬릿말 보기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새로운 댓글이 없습니다.
새로운 댓글 확인하기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