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세월호 유가족들 맘껏 슬퍼할 사회적인 장 마련해줘야
게시물ID : humorbest_1475758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라이온맨킹
추천 : 18
조회수 : 501회
댓글수 : 0개
베스트 등록시간 : 2017/08/01 11:28:21
원본글 작성시간 : 2017/07/29 09:55:52
침몰에서 인양까지, 세월호 참사 3년 기록한 사진집 '팽목항에서' 펴낸 김봉규 한겨레 사진기자
[미디어오늘 이치열 기자]
2014년 4월 16일 새벽, 25년차인 한겨레 김봉규 사진기자는 초고압송전탑 공사가 예정된 밀양 평밭마을 산꼭대기에서, 그날로 예고된 공권력의 행정대집행을 기다리며 거의 뜬 눈으로 밤을 새고 있었다. 
 
 
 
 
▲ ⓒ 김봉규 기자
출처 http://v.media.daum.net/v/20170729092159415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새로운 댓글이 없습니다.
새로운 댓글 확인하기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