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핸드폰을 주웠는데 주인이 전화하다 하는 말이 멘붕
게시물ID : humorbest_1513389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이리공뎌링공
추천 : 77
조회수 : 9520회
댓글수 : 52개
베스트 등록시간 : 2017/10/29 09:51:00
원본글 작성시간 : 2017/10/29 01:32:53



오늘은 주말 아르바이트를 하는 날이었어요


같이 일하는 동생이랑 퇴근하고 버스 시간보고 막!!! 뛰어갔는데 놓쳐서 그 다음에 오는 버스를 탔어요 맨 뒷좌석에 앉아서 가는중에 근처에서 벨소리가 나서 보니

바로 앞좌석 구석에 검정 케이스를 씌운 핸드폰이 얌전이 나 여깃소~~~ 하더군요



전화 받으니까 목소리는 아저씨같아 들렸는데

 나- 여보세요 여기 30번 버스 안인데요
주인- 아 네~~ 거기 지금 어딥니까??
나- 네 여기 지금.. 잘은 모르겠는데 ㅇㅇ동 쪽으로 가고 있어요
주인- 지금 ㅁㅁㅁ에서 따라가고 있는데....
나- 아 네 그런데 저희도 갈 길이 멀어서 이거 기사님한테 드릴테니까 찾아가시면 될 것 같아요
주인- 근데 거기 차고지가 어딥니까??
나- 차고지는 ㅇ마트 뒷쪽에 보시면 차고지 있어요
주인- 지금은 어디쯤이에요??
나- 여기 이제 ㅇ동으로 꺾기 전쯤에 다와가요

주인- 그럼..잠깐만 내려서 주고 가면 안됩니까? 내가 가는데까지 태워줄게요 ㅋㅋ (옆에 일행으로 보이는 목소리의 남자도 같이 웃음)



 
완전 정신나간거 아니에요?? 저 때 시간이 9시가 다 되가는 시간이었고 그 버스가 다니는 곳은 주위에 논 밭 완전 어두컴컴한 길이고, 내리면 배차간격도 커서 한참을 기다려야하고, 버스는 그거밖에 안오는 길이었고.


 태워준다니.. 미쳤나봐요 핸드폰때문에
차를 타고 오는거면 차고지로 와서 가져가면 되는거지
그리고 길은 어두컴컴하고 외진곳에 있어도 차고지가지 자가용으로 오면 한 15분 안걸리는 길이거든요 

저 말 듣자마자 진짜 화가 너무나서 바로 아뇨 저희도 갈길이 멀어서 그건 안되죠 라고 말하니 알았습니다 하더라구요
 무튼 신호받았을 때 버스 기사님께 드리면서 벨소리로 되있어서 전화오면 아실거라고 차고지에서 찾아가시라고 했어요 라고 하니 기사님도 아이고 감사합니다~~ 하고 받으셨어요


 
핸드폰 찾아줄때 이런 비슷한 상황(?) 말 들으신분들 있으세요??
단순히 핸드폰을 빨리 찾아야 한다는 생각에 뱉은 말에 제가 너무 예민하게 반응한건가요?? 저는 진짜 웃음소리 듣고 너무 황당했거든요

  
출처 퇴근후 피곤에 쩔은 내게 자비란 없는거냐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새로운 댓글이 없습니다.
새로운 댓글 확인하기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