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미국 NBC방송, 삼성 재벌가 경영권 다툼 그린 드라마 만든다
게시물ID : humorbest_1522653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사닥호
추천 : 55
조회수 : 4624회
댓글수 : 27개
베스트 등록시간 : 2017/11/17 19:24:16
원본글 작성시간 : 2017/11/16 15:29:04
할리우드 뉴스 전문매체인 할리우드리포터는 14일(현지시간) “ NBC방송이 연출자 앨버트 김과 한국의 재벌 삼성을 다루는 드라마를 제작 중”이라며 보도했다. 앨버트 김은 드라마 ‘슬리피할로우’의 연출자로 드라마 대본과 연출을 맡는다. 그는 이날 트위터에 기사를 인용하면서 “모두에게 감사한다. 나는 (새 드라마 제작에) 매우 들떠 있다”라고 적었다. 제작에는 ‘레고 배드맨 무비’를 만든 대만 출신 영화 제작자 린웨이와 워너브라더스가 합류했다. 

할리우드리포터에 따르면 이 드라마는 미국 로스앤젤레스를 배경으로 자신의 출생을 모른 채 성장한 평범한 재벌가 여성이 출생이 경영권 승계에 휘말리게 되는 과정을 그린다. 기업 총수가 미국 지사 설립을 눈앞에 두고 숨지면서 의문의 상속자를 지정하는 유언장을 남긴다. 유언장에 적시된 아시아계 미국 여성은 자신이 상속녀인지 알지 못하고 살다가 다른 형제들과 기업 경영권을 다투게 된다. 드라마는 배역 대부분에 아시아인 배우를 캐스팅할 예정이다. 드라마 제목이나 방영 시점은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 

미국 언론들은 병환 중인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과 경영권을 넘겨받아 사실상 총수 역할을 대행하다가 박근혜 전 대통령에게 뇌물을 건넨 혐의로 재판을 받고 있는 이재용 부회장의 상황을 거론하며 실화에서 드라마 소재를 얻었다는 점을 주목했다. 
출처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4&oid=032&aid=0002832616
꼬릿말 보기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새로운 댓글이 없습니다.
새로운 댓글 확인하기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