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내 정체성을 알아버렸다.
게시물ID : humordata_1858105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유.수빈(가입:2011-05-12 방문:1780)
추천 : 4
조회수 : 1584회
댓글수 : 2개
등록시간 : 2020/04/01 01:35:56
옵션
  • 창작글
나름 활동적인 성격의 사교육에 종사하는 본인.
반 강제로 한달 반 가까이 자가격리 중 인데.
첨엔 집에만 있는게 답답하고 일 하러 가고싶어 미치겠어서 환장할거 같았었는데, 지금은... 코로나가 한 일년 지속됐으면 하는, 말도 안 되는 끔찍한 상상이 들기도한다. 
집에만 있는거 너무좋아.
집순이 우리 첫째 딸램이 날 닳은거였어.

덧.  코로나 빠른 종식을 위해 웬만하면 나 다니지 맙시다.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댓글쓰기
리스트 페이지로
데이터절약모드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