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형돈이와 대준이 - 그대 없이는 못 살아 (Feat. Kei )
게시물ID : humordata_1941385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감동브레이커
추천 : 11
조회수 : 846회
댓글수 : 4개
등록시간 : 2022/02/23 08:57:46
옵션
  • 펌글

 

 

 

대용량 이미지입니다.
확인하시려면 클릭하세요.
크기 : 1.85 MB

 

 

31살 방송인 친구는 그날을 잊지 못해
 어렵게 방송일을 시작했고 그간의 고생을
 이제는 다 털고 사랑하는 가족들을 위해 
다 줘도 뭐든 아깝지 않은 빛나는 삶이 
그에게도 열렸던 것 

어느 날 거실에 쓰러져 
있던 엄마를 업고 뛰어나와 절규하듯 택시를 
수도 없이 외쳤지 것도 반쯤 정신이 나간 
채로 응급실에 도착해선 보이는 사람마다 
살려주세요 소리를 울면서 쏟아냈어 기적이란
 두 단어를 품에 얻기까지 한 번도 안 해본 
기도를 들어줄까 때론 겁이 났지 

엄마는
 그 후로도 여러 번 고비를 넘겼고 버티기
 힘든 치료도 아들 생각에 꾹 이겨 넘겼어

31살 형돈이는 옷도 잘 안사 신발도 몇 년째 
구겨 신지 물어보면 막상 엄마 병원비 말고는 
그냥 돈 쓸데가 없대 오늘도 가볍게 웃으며 
그는 병원을 향해 걷네 
 
*데프콘 - 엄마가 기다리셔 中
꼬릿말 보기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새로운 댓글이 없습니다.
새로운 댓글 확인하기
글쓰기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