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제 친구들보다 특이하게 연애 시작하신 분…? ㅋㅋ
게시물ID : humorstory_448659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9znpozou(가입:2017-03-02 방문:17)
추천 : 2
조회수 : 1276회
댓글수 : 3개
등록시간 : 2017/04/27 13:47:03
옵션
  • 펌글

안녕하세요! 평소 판을 즐겨보던 26살 여자입니다.
저도 나이가 나이인지라 ㅋㅋ 요즘 제일 관심 많은 부분이 연애인데요…
제 경험담은 아니지만! 제 친구들 중에 특이하게 연애를 시작한 애들이 넘 많아서 ㅋㅋ
판에서 얘기를 살짝 풀어보려 해요….
재밌게 읽어 주시길 바라며.. 지금부터 시작합니다!
편의상 음슴체로 써 볼게요…ㅋㅋ

1) 친구 1 : 편의점 알바하다가...

그나마 제일 평범한 스토리인 친구 1 이야기 ㅋㅋ
이 친구는 그냥 용돈 벌려고 야간 편의점 알바를 했었음
맨날 하기싫다 하기싫다 하면서 나랑 카톡하고 그랬었는데 ㅋㅋ
맨날 비슷한 시간에 담배 사러 오던 남자가 있었다 했음
근데 어느날 약간 술취한 아저씨가 계산하다가
내 친구한테 별것도 아닌걸로 뭐라고 소리지른거임...
그때 뒤에서 기다리던 그 남자가 얘 내 친군데 뭐하는거냐고 더 크게 소리지르고
그 아저씨는 그냥 욕하면서 나갔다 함...
내친구 울면서 그 남자한테 고맙다 하고 커피 산다 하고 그러다가... 발전해서 지금 잘 사귐 ㅋㅋ
(나중에 알고보니 그 남자도 근처에서 다른 알바하고 있었다 함 ㅋㅋ)

2) 친구 2 : 패키지 여행갔다가...

얘도 진짜 특이하게 사귐 ㅋㅋㅋ 평소에 성격이 좀 조용조용한 친구인데
방학때 아빠랑 같이 (이것도 특이...) 효도할겸 유럽여행을 갔다 함
아빠랑 가는거라 패키지로 갔는데 같이 패키지 갔던 아주머니가 내 친구를 눈여겨 본거임ㅋㅋ
여행 마지막날에 공항에서 자기 조카 소개받지 않겠냐고.....
결국 소개받아서 이 친구도 지금까지 잘 사귐;;;ㅋㅋㅋ

3) 친구 3 : 집 구하다가..

얘가 진짜 역대급임 ㅋㅋㅋ 얘는 서울로 취직이 되어서 회사때매 혼자 서울에 올라가게 됨
서울에 아는사람이 없으니까 ㅠ 직방 이런걸로 혼자 막 알아보고 다녔는데
거기서 나온 공인중개사 한명이 완전 존잘이었던거임....
얼굴에 홀린건지 뭔지 결국 그사람이 보여준 집으로 계약까지 하고
(집도..좋았겠지...)
나중에 계약 궁금한거 있다고 자꾸 연락했는데 생각보다 잘 받아줬다 함
그러다 그냥 친한 오빠동생 하자고 하다가 결국 사 ㅋ 귐 ㅋ
얘네는 올해 안에 결혼하려고 날 까지 잡았음 ㅋㅋㅋ

전 얘네를 보면서 되는 놈은 어떻게든 되고.. 생길 사람은 어떻게든 생기는구나를 완전 느꼈는데
이게 흔한 케이스는 아닌거 맞죠? ㅋㅋ
어쨌든 제 친구들을 보니 만날 사람은 어떻게든 다 만나는 것 같아요 ㅠㅠ
여러분도 올해는 모두 사랑하는 사람을 만나시길 바라면서 (저포함..)글 마무리할게요~~

출처 : 네이트판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새로운 댓글이 없습니다.
새로운 댓글 확인하기
글쓰기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