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엄청 좋아한 사람이랑 밑바닥까지 간 연애해보신 분들 계신가요?
게시물ID : love_49790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닉닝이
추천 : 1
조회수 : 35091회
댓글수 : 5개
등록시간 : 2023/11/06 20:17:55
옵션
  • 베스트금지
  • 베오베금지
  • 외부펌금지

많은 일이 있었지만 하나하나 적기에는 아직 마음이 아파서 간단하게만 말하자면..
일단 애인은 동창이었고 진짜 어쩌다가 사귀게 된거라 별로 기대하지 않았는데 저한테 잘해주고 좋아해주길래 저도 표현 많이하고 잘해줬습니다

이 친구한테 뭘 주는게 뭘 줄 수 있는게 있다는게 행복했어요 하루하루가 즐거웠던거같아요 제 삶의 낙이 이 친구였을 정도로 이 친구가 뭘해도 귀여웠고 재밌었어요

그런데 올해 이 친구가 취직하고 많이 바뀌면서 결혼까지 할 줄 알앗던 관계가 정말 엉망진창이 되어버렸네요 헤어진 지 몇 달이 됐지만 잠도 제대로 못 자고 항상 악몽 꾸고 제 탓 하다가 이 친구 탓하다가 그러면서 시간 보내는거 같아요

그냥 어쩌다 이렇게까지 왔는지 모르겠고 허전하고 계속 옛날 생각나고 힘드네요 연애 한두번하는거 아니지만 친구로서도 많이 좋아했던 친구였는데..한번에 친구도 애인도 잃은거같아서 더 힘든거같아요

연락은 아예 안되는 상태고 정말 밑바닥까지 간 관계가 되어버렸습니다 살면서 극단적인 생각은 해본 적 없는데 그 정도로 힘들고 우울하고 주변사람한테 티는 못내겠고..

저도 잘해주지 못한 부분 많은거같아서 후회되고 그 친구가 했던 것들 말들 생각하면 가슴이 답답하고 숨이 안쉬어지고 원망스럽고하네요 

다른 분들도 진심으로 좋아했던 사람이랑 밑바닥까지 간 적 있으실까해서 글 남겨봅니다 어떻게해야 이 기분이 나아질지 모르겠습니다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새로운 댓글이 없습니다.
새로운 댓글 확인하기
글쓰기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자료창고 청소년보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