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한강 달리는 할아버지
게시물ID : lovestory_92420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염소네(가입:2021-06-03 방문:117)
추천 : 4
조회수 : 250회
댓글수 : 0개
등록시간 : 2021/10/10 15:13:26
한 5년전인가,  그 분을 처음 뵌게,
사고를 당하신건지,
너무 마르신데다
그냥 걷기도 불편한 몸으로 아주 힘들게 뛰고 계셨죠

남편과 한강에  일주일에 2~3번은 다녔는데,
꼭 저녁시간에 그 분을 뵈었죠
마음으로 응원해 드리면서,

코로나로 하루종일 마스크 쓰고 수업하니
또 마스크  쓰고 운동 나가는게  싫어서
자주 안갔는데,
전역한 작은 아들이
엄마의 늘어난 체중이 걱정이 되나,
일주일에 2번은 끌고 나갑니다

오랜만에 그 할아버지  뵈었는데
몸에 근육이 많이 붙으셨고
뛰는 모습도 거의 불편한 부분이 없네요

정말 인간승리네요

지나치면, 응원의 말씀이라도 건네고 싶다가
또 오지랖이라고 잔소리 들을까봐...

그래도 할아버지 너무 멋져요
그 분 뵐때마다
그냥 힘이 나고 용기가 나거든요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새로운 댓글이 없습니다.
새로운 댓글 확인하기
글쓰기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