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이태원에서 (가사)
게시물ID : lovestory_95232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골드총각
추천 : 0
조회수 : 1571회
댓글수 : 0개
등록시간 : 2024/04/18 18:15:20
옵션
  • 창작글
  • 외부펌금지

 #  이태원에서   작사/ 골드 총각

 시간이 흐를수록 눈물이 자꾸 흘러내려
핼러윈 가면 속에 싸늘한 눈빛 때문에

오늘 이 거리엔 네온사인 반짝이는데
내 마음엔 슬픔만 반짝이고 있어

우리가 웃던 하얀 드레스 어떻게 할까
자꾸만 죄인 같은 느낌이야

시들어버린 너를 간직하고 싶지만 
타인에 들킬까 봐 말없이 걷고 있네.

 

2024년 4월 19일


꼬릿말 보기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새로운 댓글이 없습니다.
새로운 댓글 확인하기
글쓰기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자료창고 청소년보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