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던말릭과 소속사와의 진실게임 미투피해자인가??
게시물ID : menbung_57953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clean-korea(가입:2017-08-31 방문:325)
추천 : 3
조회수 : 939회
댓글수 : 1개
등록시간 : 2018/03/14 00:59:43
사건일지
 
1주일전 A씨가 던말릭에게 성폭행 당했다고 미투
 
TV리포트                         

던말릭 “정상적인 성관계 vs 前 소속사 “본인 인정 성추행”[종합]

 
12일 던말릭은 자신의 주장을 뒤집었다. 당시 소속사측의 강압 탓에 억지로 미성년자 성추행을 인정했다고, 억울함을 피력했다.
http://entertain.naver.com/ranking/read?oid=213&aid=0001023234
  
 OSEN                            

[공식입장 전문] 던말릭 "미투 폭로女, 합의된 관계..명예훼손 고소" 반박

미투 폭로 초반 잘못을 인정했던 것에 대해서는 "소속레이블의 요청에 따라 부득이 성추행 사실을 인정하며 사죄의 글을 올린 적은 있으나, 당시 너무도 갑작스럽게 발생한 일이라 일단 겁이 많이 났다. 어린 나이에 처음으로 겪는 비난적인 여론에 정신적으로 크게 위축되어 사실과 다르게 성추행을 했다고 마지못해 인정했던 것"이라고 해명했다. 

던말릭은 자신을 미투 폭로한 두 여성에게 허위 사실 적시에 의한 명예훼손(정보통신망법위반)으로 고소했다고 밝혔다. 

성관계후 대화 내용
 
 
 
 
 
 
 

다음은 던말릭 심경글 전문. 
 
안녕하세요. 던말릭(문인섭)입니다.게시글이 지워져 다시 포스트 하겠습니다.

최근 여성 두 분이 트위터에 폭로한 글에 대하여 진실을 말씀드리고자 합니다.

먼저 한 여성분은 트위터에 저와의 있었던 성관계를 적시하며 마치 제가 강제로 성관계를 요청하였고, 이 때문에 관계 후에도 기분이 우울했다는 등의 부정적인 표현을 쓰며 저를 성범죄자인 것처럼 폭로하였습니다.

그러나 위 여성분은 저와 동갑내기로서 서로 합의에 의해 정상적인 성관계를 가졌을 뿐입니다. 특히 성관계 직후 저와 주고받은 카카오톡 대화에서 위 여성분은 “우울했다”가 아니라 관계가 “좋았다”고 말하였고, 다른 남자분들과의 경험까지 거론하며 제가 잘한다고 칭찬하기도 하였습니다. 부끄럽고 사적인 대화지만 진실을 밝히고자 부득이 대화내용을 공개합니다.

두 번째 여성분 역시 트위터에 저의 집에서 2박 3일간 머무르며 있었던 사적인 일들을 공개하며 마치 저로부터 강제로 추행을 당하였고, 제가 무슨 인성적으로 큰 문제가 있으며, 위 일로 인하여 우울하고 눈물이 났다는 등의 부정적인 표현을 사용하며 마찬가지로 저를 악독한 성범죄자인 것처럼 폭로하였습니다.

그러나 위 여성분은 스스로 2박 3일간 저희 집에 머무르며 저와 서로 정상적인 의사에 기해 스킨십을 하였을 뿐입니다. 이에 여성분은 집에 돌아가는 당일 저와 문자를 주고받으면서도 보고싶다, 기분이 좋다, 오빠는 따뜻했다, 꿈만 같다라는 표현을 쓰며 2박 3일간의 시간이 좋았다고 하였습니다. 마찬가지로 그 날 주고받았던 문자도 부득이 공개합니다.

이처럼 여성 두 분 모두 저와 상호 정상적인 합의에 기해 성관계를 맺거나 스킨십을 하였던 것임에도, 그 후 돌변하여 제가 강제로 위 행위들을 강요한 것처럼 사실을 왜곡하는 글을 일방적으로 SNS에 게시하게 되었고, 같이 시간을 보내면서 서로 웃으면서 장난을 쳤던 말들을 본인에게 유리하게 전후사정 설명 없이 노골적으로 공개하며 마치 제가 사회적으로 문제가 있는 사람이라는 인식을 악의적으로 남겼습니다.

이로 인하여 저는 전 국민에게 성범죄자로 낙인찍히게 되어 앞으로 음악활동은 물론 사회적으로도 사실상 사망선고를 받게 되었습니다.

특히 처음 트위터 폭로가 있은 직후 저는 소속레이블의 요청에 따라 부득이 성추행 사실을 인정하며 사죄의 글을 올린적은 있으나, 당시 너무도 갑작스럽게 발생한 일이라 일단 겁이 많이 났고, 어린 나이에 처음으로 겪는 비난적인 여론에 정신적으로 크게 위축되어 사실과 다르게 성추행을 했다고 마지못해 인정하였던 것입니다.

이에 더 이상 억울한 단순 성범죄자로 남을 수 없어 이 사건의 진실을 밝히고자 최근 여성 두 분을 허위 사실 적시에 의한 명예훼손(정보통신망법위반)으로 고소하였습니다. 사유 불문하고 물의를 일으켜서 죄송하고 저를 믿었던 팬들과 지인분들에게 실망감을 안겨드려 죄송합니다.

그러나 조그만 믿고 기다려 주십시오. 묵묵히 수사에 임하여 진실을 바로 잡겠습니다.
http://entertain.naver.com/read?oid=404&aid=0000205424
 
 
 
뉴미디어부01 [email protected]]
http://entertain.naver.com/read?oid=088&aid=0000528730
오늘(13일) 던말릭은 SNS를 통해 "두 여성이 저와 합의 하에 스킨십을 가져 놓고 돌변해 사실 왜곡 글을 올렸다"라고 주장했다. 여기에 "해당 여성은 2박 3일간 우리 집에 머물렀고 돌아가는 날 저와 문자를 주고받았다"면서 "해당 문자를 부득이 공개한다"고 덧붙였다.  

던말릭이 공개한 문자 메시지에는 다분히 성적 함의를 지닌 표현들이 담겨 있어 눈길을 끈다. "XX 좋았어?"라는 던말릭의 질문에 상대방은 "좋았어. 인섭이 잘한다"라고 답변한 것. 이 밖에 "작업실도 따뜻하고 오빠도 따뜻했다"라는 등의 발언도 포착됐다.
 


사진속여성분 누굴까?? 

 
출처 http://entertain.naver.com/read?oid=404&aid=0000205424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댓글쓰기
리스트 페이지로
데이터절약모드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