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logo
베오베 베스트게시판별베스트 최신글
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배우 마이클 케인, 암투병 고백 "살 날 얼마 안 남아"
게시물ID : movie_65688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사닥호(가입:2013-05-24 방문:1228)
추천 : 11
조회수 : 984회
댓글수 : 34개
등록시간 : 2017/03/20 11:30:54
옵션
    0000953076_001_20170320102516380.jpg



    영국 배우 마이클 케인(84)이 암 투병을 고백했다.

    마이클 케인은 19일(현지시간) 영국 더선에 "살 날이 얼마 안 남았다는 걸 알고 있다. 그게 가장 큰 걱정이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술을 끊어야 했다. 암과 맞설 가장 좋은 것이 무엇인지 늘 찾고 있다. 저걸 먹어야 하고, 이건 하고 저건 하지 말고"라고 덧붙여 암과 싸우고 있음을 알렸다.

    그는 손자 손녀를 더 보고 싶다는 바람을 드러냈다. 마이클 케인은 "손주들을 보고 싶어서 30파운드를 감량했다. 6살 쌍둥이와 7살짜리가 있다. 아이들이 17살이 될 때까지는 살고 싶다"고 희망했다.

    아내에 대한 고마운 마음도 전했다. "아내가 없었다면 오래전에 죽었을 거다"고 말한 마이클 케인은 "하루에 보드카를 한 병씩 마시고 담배를 몇 갑씩 피웠었다"고 고백했다.

    앞으로의 활동 계획에 대해 그는 "일이 더 이상 들어오지 않으면 그때 은퇴를 말하겠다"면서 "영화계가 나를 포기해야 할 것이다. 다른 방법이 없다"고 담담하게 밝혔다.
    출처 http://entertain.naver.com/read?oid=213&aid=0000953076
    출처
    보완
    꼬릿말 보기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댓글쓰기
    리스트 페이지로
    데이터절약모드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