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logo
베오베 베스트게시판별베스트 최신글
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여전히 입술을 깨물죠
게시물ID : music_139016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방금뽀뽀함^3^(가입:2008-07-24 방문:64)
추천 : 3
조회수 : 109회
댓글수 : 0개
등록시간 : 2017/05/19 15:17:15


가지려고 가지려고 가져 보려고 
무던히 원하고 바랬죠
잠시라도 그대 곁에 있는 동안엔 
모른 척 내 것이라 믿었죠

웃는 그대 얼굴을 한참 못 본 후에야 
알았죠 더는 어려운 일인 걸 

갖지못한 그대 마음이 못내 
서러웠지만 보내야 했죠
사랑이란 못된 이유로 
그대 맘을 잡기엔 너무 늦어 버린걸 알죠

잊으려고 잊으려고 잊어 보려고
여전히 입술을 깨물죠
하루라도 그대 없이 살아 보려고
아닌척 웃어 보기도 하죠

어떡하죠 내 맘이 내 맘 같지 않아서
눈이 시리도록 보고 싶은데 

바보같은 나는 이래요
사랑했던 순간만 기억해내고
내 마음도 그대 마음도
모두 잃어버린 채 아파하네요

눈물도 기다려 보겠단 말도
보일 수 없던 나를 모르죠
변해 버린 건 그댄데 왜 내가 미안할까요

갖지못한 그대 마음이 못내 
서러웠지만 보내야죠
사랑이란 못된 이유로 그대 
맘을 잡기엔 너무 늦어 버린걸 알죠
꼬릿말 보기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댓글쓰기
리스트 페이지로
데이터절약모드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