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november rain -잔나비-
게시물ID : music_173257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콰이어
추천 : 3
조회수 : 292회
댓글수 : 2개
등록시간 : 2022/11/12 20:49:47

 

숨 쉴 수가 없어
움직일 수조차 없어
비가 온다, 그 날처럼
나 울 수도 없고
웃어볼 수조차 없어
비가 온다
눈이 되지 못한 채
기억 속에 노벰버 레인
살며시 두 눈가에 맺힌다 또 맺힌다
들려오는 빗소리에
감춰둔 기억마저 젖는다 오 젖는다
잊혀 질 수 없어
기억은 계절을 흘러
비가 된다
눈이 되지 못한 채
기억 속에 노벰버 레인
살며시 두 눈가에 맺힌다 또 맺힌다
들려오는 빗소리에
감춰둔 기억마저 젖는다 오 젖는다
기억 속에 노벰버 레인
또 다시 두 눈가에 맺힐 땐 또 맺힐 땐
들려오는 빗소리도
따스한 추억으로 흐르길 또 흐르길
거리거리 수놓았던
낙엽이 회색빛에 물들면 또 물들면
하염없이 흐르는 비
그대로 눈이 되어 내려라 오 내려라
비가 온다
눈이 되지 못한 채
겨울, 고요한 아침
커튼, 그 새로 흩날리는 설레임
겨울이 오길
다시 흰 눈을 기다리는
철없는 아이처럼 따스한
겨울이 오길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새로운 댓글이 없습니다.
새로운 댓글 확인하기
글쓰기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자료창고 청소년보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