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바보처럼 살았군요.
게시물ID : music_176739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창원통기타
추천 : 1
조회수 : 326회
댓글수 : 1개
등록시간 : 2024/02/08 09:15:36

바보처럼 살았군요.

어느날 난 낙엽지는 소리에

갑자기 텅 빈 내 마음을 보았죠.

그냥 덧없이 흘러버린

그런 세월을 느낀거죠.

저  떨어지는 낙엽처럼

그렇게 살아버린 내 인생을

난  참 바보처럼 살았군요.

바보처럼 바보처럼 바보처럼...

잃어 버린것이 아닐까?

늦어 버린것이 아닐까?

흘러가는 세월을 

찾을수만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 좋을까?

난  참 바보처럼 살았군요.

난  참 바보처럼 살았군요.

난   참 바보처럼 살았군요. 

바보처럼 바보처럼 바보처럼.....

난  참 바보처럼 살았군요.

난  참 바보처럼 살았군요.

난  참 바보처럼 살았군요. 

바보처럼 바보처럼 바보처럼......

https://youtu.be/_JC9KPwlOIs?si=XNQjyL0tfKICIut8

출처 https://youtu.be/_JC9KPwlOIs?si=XNQjyL0tfKICIut8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새로운 댓글이 없습니다.
새로운 댓글 확인하기
글쓰기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자료창고 청소년보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