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logo
베오베 베스트게시판별베스트 최신글
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평등은 어디까지 허용되고 어디까지 제한이 되는 걸까요?
게시물ID : phil_15314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그레이후드(가입:2011-08-10 방문:3179)
추천 : 4
조회수 : 257회
댓글수 : 9개
등록시간 : 2017/04/18 23:28:04
요즘 책을 보다 문득 생각이 든 것인데, 평등이라는 개념은 생각보다 모순을 가진 개념이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평등을 이야기 할 때 사람들의 관점을 보면 크게 2가지로 볼 수 있을 것 같은데, 먼저 진정한 의미의 평등입니다. 평등 앞에서 그 무엇도 특별히 우월하거나 하등하지 않다는 전제로 시작하는 평등. 보통 사람들이 기본적으로 이해하는 평등의 관점이 이거겠죠.

그런데 이러한 평등의 개념으로는 사람과 사람간의 다름 혹은 개체간의 차이에서 오는 차별점 같은 특수한 무언가를 고려하지 못할 수도 있는 것 같습니다. 예를 들어 남성과 여성간의 차이혹은 다름, 부유한 자와 그렇지 않은 자의 차이 또는 각자의 공동체의 문화간의 차이 등 이러한 상대성들이 평등이라는 개념속에 포함이 되지 않는 다면 그것은 또다른 불평등을 낳는 요소가 되지 않을까요?

다시 말하면 평등이라는 개념이 완전히 보편적인 개념인가에 대한 물음입니다.
만약 평등이 완전히 보편적이라면 인간과 동물간의 평등은 어떻게 설명될 수 있을까요?
인간은 인간으로서 합리적이고 만물의 영장이며 지성을 갖춘 존재로서 지구의 대표적인 동물이자 개체라고 흔히 이야기합니다.
하지만 진정한 평등주의의 관점에서 보자면 이것은 하나의 오만이 아닐까요?
어째서 인간은 동물보다 지성적이고 합리적이인 고등한 동물이라는 이유로 다른 동물을 잡아먹거나 통제할 수 있는 걸까요? 과연 인간이 다른 여타 동물 보다 우월하고 지성적이며 고등한 동물이기 때문에 이것이 가능한 걸까요? 이것은 진정한 평등이라는 개념에서 모순되는게 아닐까요?

한 일화를 책에서 읽었는데, 인류와 에일리언에 대한 하나의 이야기입니다.

인간을 지배하고 인간들을 가축화해 먹는 에일리언의 지도자와 인간의 대표가 나누는 대화였습니다. 
에일리언이 인간을 잡아먹으면 안되는 이유를 인간의 대표는 먼저 고통을 듭니다.

그러자 에일리언의 지도자는 우리는 고통없이 사람을 죽일 수 있는 방법이 있다고 하죠.
그러자 대표는 죽을 것을 예견하는 순간 자체가 고통이자 절망이며 삶에 대한 희망을 꺾는 것은 나쁜 일이라는 논리로 이야기합니다.
그러자 에일리언의 지도자는 인간의 대표의 논리를 수긍하며 함께 만찬을 즐기자고 합니다.

그러자 인간의 대표가 가지고 온 음식은 닭이나 소를 요리한 요리였고 이를 본 에일리언의 지도자가 말합니다

"소와 돼지는 고통을 느끼지 않습니까? 살고자하는 희망이나 욕망을 느끼지 않습니까?"

인간의 대표는 인간은 동물과 다르다 지성도 높고 더 고등한 사회를 이룬다는 점을 들면서요.

그러자 에일리언 지도자는 우리도 인간보다 지성이 높으며 더욱 고등한 삶을 산다고 이야기합니다.

인간의 대표는 변명을 하다 마지막으로 종의 다름을 이야기합니다.
그러자 에일리언의 지도자는 웃으며 말하죠 "우리도 당신들과 종이 다르군요."

이 이야기에서 인간의 대표는 에일리언이 인간을 가축화한다는 논리에 반박하지 못하고 잡아먹히게 됩니다.

전세계에서 인간은 닭과 소와 같은 생명을 먹습니다.
채식주의자들의 경우 이러한 생명의 평등을 이야기하기도 하죠.
하지만 대부분의 사람들은 이러한 불평등에는 묵인하고 있습니다.
혹자들은 이것을 인간의 대표처럼 동물과 인간은 다르다는 개체간의 차이로 설명하려 할지도 모릅니다.

다시 이야기하자면 이 모순은 개체간의 차이를 전혀 고려하지 않은 평등이 진정한 평등인가라는 물음으로 이어집니다.
여기서 더 저를 헷갈리게 만드는 요소는 이러한 개체간의 차이나 특수성 또는 질이라는 것을 평등에 도입했을 때의 문제점입니다.
이 경우에는 장애인 혹은 무식한 사람들을 더 지성적이고 합리적인 인간이 통제하고 불평등하게 대우해도 된다는 일종의 허용점을 주기 때문입니다.

한마디로 보편적인 평등 혹은 개체간의 차이를 인정하는 평등 모두 어느 순간 모순 점을 안는다는 거죠.

그렇다면 이러한 평등의 모순은 어느 선에서 타협점을 찾아야 하는 걸까요?

만약 평등을 제한해야한다면 어느 선을, 어느 기준을 따라 해야하는 걸까요?
만약 평등을 허용한다면 어느 선을, 어느 기준을 따라 해야 하는 걸까요?
 
꼬릿말 보기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댓글쓰기
리스트 페이지로
데이터절약모드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