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17개월 - 1
게시물ID : readers_37948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쏘맥리에
추천 : 0
조회수 : 350회
댓글수 : 0개
등록시간 : 2024/02/21 06:30:54
옵션
  • 창작글

일어나보니 병원이였다.

 

몸 한군데 붕대를 감거나 수술한 흔적도 없고.. 큰 사고는 아니였던것 같다.

 

 

마지막 기억이 뭔가.... 

 

회사에서 짤리고 사기당하고 이혼 당하고 등등..

 

뭔가 안 좋은 일이 많아 있었던것 같다.

 

 

지금 날짜가... 2024년.

 

뭔지... 내 기억엔 2023년인데.

 

 

간호사가 들어온다. 

 

'제가 얼마나 누워잇었죠?'

 

'어제 입원하셧는데요'

 

 

기억이 없다. 

 

엄청난 스트레스로 쓰러진것 같은데... 

 

그게 언제.... 엿지?

 

 

벚꽃 잎이 떨어졋던것 같은데..

 

낙화... 떨어지는 꽃잎을 보면서

 

나도 같이 쓰러진게 마지막 기억이다.

 

2023년 3월말... 혹은 4월 쯔음..

 

그런데 지금 2024년 8월이다.

 

그동안 무슨 일이 있었던걸가.

 

 

핸드폰을 열어보니 어제 산 핸드폰인듯

 

아주 깨끗하다. 그저 어제 새로 개통한듯한

 

개통 전화, 문자만 있다.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새로운 댓글이 없습니다.
새로운 댓글 확인하기
글쓰기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자료창고 청소년보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