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가끔 들르는 종교게....
게시물ID : religion_19695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昌天列河
추천 : 0
조회수 : 501회
댓글수 : 1개
등록시간 : 2017/10/27 23:33:27
 일단 종교게가 있다는 것은 좋은데,
문제는,
 종교게가 생기게 된 배경이 꽤 안 좋다는 것....
 앞 전 아이디( 정지 먹어서 짱나서 탈퇴하고 그냥 새로 아이디 만들었음... 방분 500 넘겼었는데... )로 몇개의 글과 댓글들을 쓰긴 했지만,
특정 종교에 대한 비판이 주류를 이룬다는 것이 매우 불만임... (그런데 개인적으로 그 종교에 대해선 본인도 불만인 것은 사실.. )

 종교게....
탄생비화는 이미 위에서 언급했고,
 또 현재로도 그 주류를 이루는 것이 종교의 안 좋은 점등을 열거하는데 열을 올리고 있네요.

 어느 분께서는 꾸준히 설법(?)을 하고 계시긴 하지만, 뭐 딱히 반응?이 보이는 거 같지는 않지만....

 술 한잔 먹고 써 보고 싶어서 쓰는 겁니다.

 종교를 제가 제단하여 말하는 자체가 무지막지한 큰 오류일지는 모르겠습니다.
 하지만,
 이왕 글을 쓴김에 마저 써 보렵니다.

 제가 가톨릭이다보니, 가톨릭쪽의 지식에 기반을 두고 씁니다. ( 틀린부분은 지적 바랍니다. )

  십자가에 매달리신 예수님께선 바른편의 죄수에게 너는  천국에 가게 될 것이다. 라고 말씀하셨죠.
(  죄를 얼마나 많이 지었거나 얼마나 큰 죄를 지었는지가 문제가 아니라, 회개하는 것이 중요하다는 말씀... )
(  중세시대에 면죄부를 팔아서 욕 엄청 먹었지요. 면죄부와 예수님께서 죄수를 용서하신 부분과는 틀린 거 같은데.. )

 오천명을 먹이신 기적... 장정만 5000명을 먹였다. 라는 것인데....
요즘, 유대교, 또는 이슬람 종교 행사에 장정 5000 명이 모이면, 거기에 성인여성과 아이들은 얼마나 끼이지요? 통계적인 자료가 아쉽네요.
 (궁금하긴 한데 개인적으로 조사를 할 수 있는 여건이 안되네요. 물론 제가 조사를 한다 해도 공신력은 없습니다. )

  환자( 맹인, 앉은뱅이) 치료에 대해선 예수님께서 직접 하셨고, 지금의 목사님들(?)이 행하시는 것 본 적이 없어서 비교는 못하겠네요...
( 아.... 목사님들은 개신교 분들이라, 가톨릭과는 조금 거리가 있군요.)

 왼손이 한 것을 오른손이 모르게 하라... ( 빌딩에서 돈을 뿌리던 목사님께선...무슨 생각이셨는지.. )
  (개인적으로 아무도 모르게 선행하라는 것이 참 불만이였는데,
 스스로의 만족이라는 명제를 접하고 나니, 그 이후에는 선행에 대한 대가를 바라는 미련한 짓을 안하게 되었습니다. )

 사울왕도 점을 쳤었지요.... ( 비록 하느님께 버림 받기는 했지만... )
 다윗은 사울왕이 하나님께서 기름부음을 받은자라고 피해를 감수하면서도 죽이지 않았지요.

 아가서는 사랑노래지요....
 ( 제가 개인적으로 전혀 이해를 못하는 아니, 아무 뜻도 모르는 성서지요..
  읽다가 포기..
  아가서만 다 읽었다면, 성서 다 읽었다고 동네방네 소문 낼텐데..
  아가서를 못 읽겠더군요...
  뭐 초등학교에서 국어책 읽는 것처럼 읽으라면 읽을 수는 있지만, 그건 읽는 것이라 안 치기에... )

 바리세이파 사람들 욕한 부분에서....
자신이 행하지 않는 것을 타인에게 강요한다고 하는것...
 그 부분에서 참 감명받았었지요...
 저도, 전도(?)를 하는 경우가 있기는 한데, 이 말은 합니다.
 저도 성당 가기 싫어서 잘 안갑니다. 라고요...
 가고 싶을 때 가세요. 라고 말합니다. ( 생애 1명 성공 )( 그 이후 성공한 적 없음 )

쓰다보니 구질구질 이야기 길어지네요. (점점 지저분해지고.. )
마음에서 마음으로,
 내가 하고 싶은 것을 다른 사람에게 권하는 것.. 이게 제 전도입니다.
 뭐 덧붙일 말도 없네요.

 종교게.... 앞으로도 더 사장될 거 같네요...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댓글쓰기
리스트 페이지로
데이터절약모드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