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후쿠시마 오염수 관련...
게시물ID : science_68477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딥군
추천 : 3
조회수 : 1129회
댓글수 : 17개
등록시간 : 2021/04/15 09:00:23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 결정이 매우 핫하네요.

 

얘와 관련해서 계산을 좀 해봅시다.

 

대충 후쿠시마 오염수 안에 삼중수소가 50만 Bq/L 정도 포함된 거 같아요. 보수적으로 100만 Bq/L로 계산해볼께요.

 

이 안에 삼중수소가 얼마나 있는지 알아보려면 specific activity가 필요합니다. 삼중수소의 specific acitivity는 3.57E+14 Bq/g입니다. 삼중수소 1 g이 1초에 3.57E+14개의 전자를 방출한다는 뜻입니다.

 

이것을 대입하면 삼중수소량은 100만 Bq/L ÷ 3.57E+14 Bq/g = 2.80E-09 g/L가 나옵니다. 1리터의 오염수에 2.80E-09 g의 삼중수소가 들어있다는 뜻이죠.

 

오염수가 대략 100만톤이라고 하는 것 같습니다. 그럼 10억리터가 되겠죠? 이 안의 삼중수소량은 2.80E-09 g/L × 1E09 L = 2.8 g 의 삼중수소가 존재합니다. 언론에서 총 방사능량이 860조 베크렐의 방사능이 있다고 떠드는데... 조 단위가 나오니까 엄청 커 보이는데, 우리가 잘 아는 질량으로 환산하니 매우 적은 량임을 알 수 있습니다.

 

자, 얼마나 희석될 수 있는지 간단히 계산을 이어보겠습니다.

 

태평양에 1m 두께의 물에 고루 퍼진다고 가정해봅시다. 매우 보수적인 가정이죠? 대수층이 대충 10~100m인데 보수적으로 1m에서만 섞인다고 가정하는것이에요. (물론 북태평양에만 섞이겠지만, 북태평양 만의 면적을 찾기가 어려워서 태평양의 전체 면적으로 구하느라 보수성을 많이 줬습니다.)

 

태평양의 면적이 1.65E+08 km2 입니다. 이는 1.65E+20 cm2에 해당하고요, 100cm 두께면 부피는 1.65E+22 cm2입니다. 해수 밀도가 물보다 조금 크기 하지만, 보수적으로 1이라고 놓으면 해수의 질량은 1.65E+22 g이 됩니다.

 

자, 여기에 2.8g의 삼중수소를 잘 섞으면... 해수 1g 당 삼중수소의 질량은 2.8 g ÷ 1.65E+22 g = 1.70E-22 g이 됩니다. 해수 1g당 삼중수소 분자 20개 정도 포함되어 있습니다.

 

여러분들이 이 해수 100g을 먹어도 삼중수소 분자는 2000개 정도만 들어옵니다. 

 

이게 모두 내부피포 된다손 치더라도 (삼중수소의 생물학적 반감기는 10일이기 때문에 피폭량은 훨씬 더 적습니다.) 1000개 혹은 1만개 정도의 세포가 영향을 받겠네요. 하루에 인체 세포가 100~1000억개 정도 죽으니 100~1000억번의 세포분열이 일어나는데, 그때 오류나는 세포의 수가 피폭당하는 세포의 수 보다 월등이 많을 것 같습니다...

 

 

 

 

참고로 우리나라 삼중수소의 면제준위는 100만 Bq/g (10억 Bq/L) 이고 자체처분 준위는 100 Bq/g (10만 Bq/L) 입니다. 즉, 오염수는 면제준위와 자체처분 준위 사이에 있습니다.

 

(면제준위는 규제를 하지 않는 준위이고, 자체처분 준위는 규제를 하고 있던 준위에서 규제가 해제되는 준위라고 보시면 됩니다. 약간 복잡하죠 ^^;;)

 

오염수를 바다에 버리지 않고 모두 처리를 하면 좋겠지만, 삼중수소는 우리나라도 바다와 대기에 버리고 있답니다... 단위가 커서 많다 생각하셨겠지만, 따져보면 생각보다 적은양이라 놀래셨을듯요. 저도 계산하고나니 놀랬어요. 생각보다 준위가 낮아서....

꼬릿말 보기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새로운 댓글이 없습니다.
새로운 댓글 확인하기
글쓰기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