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무리한 檢수사·결백' 호소한 한명숙.민주, 재조사-검찰개혁 요구 거셀듯
게시물ID : sisa_1157053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라이온맨킹(가입:2015-05-12 방문:1583)
추천 : 10
조회수 : 353회
댓글수 : 0개
등록시간 : 2020/05/23 23:27:52
 
故노무현 서거 11주기 오찬.."항소심 수사·재판 무리했다는 이야기"
이해찬 "민주당 향한 검은 그림자"..한명숙 측 "적절한 시기에 입장 표명"
 
 
범여권 내에서 한명숙 전 국무총리 뇌물수수 사건의 재조사를 주장하는 목소리가 꼬리를 물고 있다.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20일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모든 정황이 한명숙 전 총리가 사법농단의 피해자임을 가리킨다"며 "이미 지나간 사건이라 이대로 넘어가야 하나. 그래서는 안 되고 그럴 수 없다"고 밝혔다. 사진은 지난 2015년 8월 실형 2년이 확정된 한 전 국무총리가 서울구치소 수감 전 의원들과 지지자들의 배웅을 받으며 눈시울을 붉히는 모습. (뉴스1DB) 2020.5.20/뉴스1
         
(서울·김해=뉴스1) 김진 기자,한재준 기자 = 한명숙 전 국무총리가 23일 과거 유죄 판결을 받은 뇌물수수 사건과 관련해 '검찰의 수사가 무리했다'는 취지로 자신의 결백을 재차 호소한 것으로 전해졌다. 검찰 개혁과 더불어 여권을 중심으로 고개를 드는 '재조사' 요구도 더욱 탄력을 받을 전망이다.
 
 
 
 
 
 
 
 
출처 https://news.v.daum.net/v/20200523173333053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댓글쓰기
리스트 페이지로
데이터절약모드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