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화물연대 파업과 침묵을 강요하는 시대...
게시물ID : sisa_1215418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근드운
추천 : 11
조회수 : 826회
댓글수 : 14개
등록시간 : 2022/12/09 18:26:12

20221209_181305.png

 

화물연대가 자신들의 이익만을 위해 안전운임제 확대를 주장했던것이 아닙니다..

고강도 저임금 노동에 시달리다 보면 무리하게 되고 도로의 시한폭탄이 되어 타인의 생명까지 위협할수 있으니 

화물기사들의 운임을 안정화 시켜 달라는게 파업의 목적이자 이유였죠...

그런대 경제를 나락판으로 만든 윤석열 정부가 적반하장으로 경제 운운하며 화물연대를 귀족노조로 매도하자 개돼지들은 자기 목숨도 달린일에 화물연대를 욕하더군요...거기에 일반인들까지 동조하기 시작했고요

이럼 본인들이 억울한일을 당하거나 사고를 당하면 누가 도와줄거 같아요?

이태원 참사마져도 국민들은 점점 관심을 끊어가고 있는 상황을 보면 이 사회는 진작에 나만 아니면 된다란 극단 이기주의 사회가 된듯 싶습니다...위 마틴 니묄러의 말처럼 말입니다...

암튼 화물연대가 파업 푼다고 그러죠...결국 앞장선 사람들만 또 피해보는 상황이 되었습니다...

이제 그 누가 앞장서서 불의에 맞서 싸우려 들지 궁금하군요...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새로운 댓글이 없습니다.
새로운 댓글 확인하기
글쓰기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