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웃음마저 통제하나”…시민단체, ‘대통령 짜깁기 영상’ 수사 경찰 규탄
게시물ID : sisa_1232448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라이온맨킹
추천 : 9
조회수 : 552회
댓글수 : 2개
등록시간 : 2024/02/27 14:54:32

 

 

정보 인권과 표현의 자유를 위해 활동하는 시민단체들이 ‘윤석열 대통령 풍자 영상’ 제작자를 추적 중인 경찰을 규탄했다.

오픈넷·언론개혁시민연대 등 시민단체 7곳은 27일 서울 종로구 서울경찰청 앞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열어 “풍자 영상에 대한 경찰 수사를 중단하라”라고 촉구했다. 이들은 공권력이 ‘대통령 심기경호’를 위해 시민의 표현의 자유를 침해한다고 비판했다.

문제의 영상은 지난해 11월23일 틱톡 등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올라온 ‘가상으로 꾸며본 윤(석열)대통(령) 양심고백연설’이라는 제목의 44초 분량 영상이다. 윤 대통령의 후보자 시절 방송 연설을 짜깁기 해 “저 윤석열의 사전에 민생은 있어도 정치 보복은 없습니다”라는 내용을 “저 윤석열의 사전에 정치 보복은 있어도 민생은 없습니다”라는 식으로 내용을 바꿨다.

 

 

 

 

 

출처 https://n.news.naver.com/mnews/article/032/0003281298?sid=102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새로운 댓글이 없습니다.
새로운 댓글 확인하기
글쓰기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자료창고 청소년보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