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희생 vs 자멸
게시물ID : sisa_1238462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무심하심
추천 : 3
조회수 : 949회
댓글수 : 0개
등록시간 : 2024/06/11 22:48:43
옵션
  • 창작글
민주주의는 헤아릴 수 없는 피로 성장한다.
민주주의 하에서 고귀한 인격들이 자라난다.

자본주의가 병립하고, 이내 천박해진다.
자본이 자본을 키우고 권력으로 굳어진다.

민주주의.
나는 그것을 민본주의라 말하고 싶다.

이유없이 힘없이 밟히던 내가 
주인임을 알게 된다면

나를 위해 희생한 
선열의 뜻을 알게 된다면

자본과 권력의 패악질은
자멸의 순리로 사라질지니

희생할 줄 아는 민본주의자는
자멸하는 자들을 두려워 하지 않는다.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새로운 댓글이 없습니다.
새로운 댓글 확인하기
글쓰기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자료창고 청소년보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