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한참 지났지만 임신했을 때 화장실에서 겪은 일
게시물ID : soda_6598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우리정글(가입:2016-01-12 방문:119)
추천 : 64
조회수 : 13706회
댓글수 : 15개
등록시간 : 2018/01/09 15:17:50
옵션
  • 창작글
살짝 멘붕이지만 결과는 사이다라서 사이다게에 왔어요
김빠진 사이다에요

임신 8개월 쯤에 겪은 일이에요

출산하면 극장이나 여행 다니기 힘들다고 주말마다 틈나면 극장에 갔어요
당시 매가박스에 갔을 때인데 영화를 오래 보다보니 화장실이급해진거에요;;

이게 임신 전엔 마렵다는 느낌 나도 한참 견딜 수 있는데 8개월 쯤되니 마렵단 느낌나면 바로 화장실을 가야 안심이 되더군요

순식간에 급박해져서 아예 마렵다싶으면 화장실 바로 갔어요

영화보다가 영화가 안끝났는데 화장실에 가고 싶은 거에요 ㅠ
다행히 통로쪽 자리서 살짝 다녀왔답니다

보통 한줄서기를 하는데 다른 관도 영화 상영중이었는지 화장실이 한산했어요

전 바로 화장실에 들어갔는데 하필 제가 들어간 곳의 변기에 피가... 들어갔다가 바로 나와서 다른 칸 들어갔어요

제 뒤에 있던 분이 제가 나온 칸으로 들어가셨는지 큰소리로 '아 뭐야!'하는 소리 들었어요

볼일 보고 손씻고 있는데 그 분이 나오더니 저더러 화장실 뒤처리 제대로 안했다고 한소리 하시더군요;;

오해하신것같아 '전 임신중이에요' 라고 말했더니 그 분이 제말 자르고 저더러 임신 중이라도 화장실 뒤처리는 깨끗하게 해야한다고 다시 말씀하시더군요

제가 화장실 쓴 거 아니라고 말하는데 옆에 있던 친구가 그 분 등짝을 딱  때리면서

야 임신 중엔 생리 안해 ㅋㅋ 이러면서 저더러 죄송합니다 하더군요
그 분도 따라서 얼굴 벌겋게 돼서 사과하셨어요

순간 멘붕이었다가 잘 풀렸어요 ㅎㅎ


제 친구들에게 말했는데 생각외로 모르는 사람이 꽤있더라구요. 듣다가 아 그렇지! 이러더라구요 ㅎㅎ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댓글쓰기
리스트 페이지로
데이터절약모드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