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즐겨찾기
편집
드래그 앤 드롭으로
즐겨찾기 아이콘 위치 수정이 가능합니다.
온기가 필요해 ,,
게시물ID : soju_54384짧은주소 복사하기
작성자 : 동쪽집(가입:2015-09-05 방문:350)
추천 : 2
조회수 : 714회
댓글수 : 3개
등록시간 : 2017/12/27 04:53:27
공장 알바를 갔는데
한 날은 눈 앞에서 버스를 놓치고, 한 날인 바로, 어제는 순차가 밀렸다고 공장단지까지 갔다가 되돌아왔다.
나야 나니까 내가 불안하고 내가 안타깝지, 그낭 안전한 거리감을 놀러온 친척이 자꾸 부순다. 놀려면 친구를 찾으라니까. 난 죽을똥 살똥인데 왜 놀쟤.
몰라. 난 차비도 없이 일 안 하는 정신머리라 돌아올 차비만 남기고 갈때는 걸어갈거야. 나페이스 놓처서 가고 싶던 할인 공연 12900원짜리 놓친 것만 알아둬라. 내 평생 꿈이었다. 진짜로.
웃겨죽겠네.
내 탓이라니. 정신머리 안 챙긴 내탓이라니. 쉽다. 어른은. 어른만 기다리면 되네.
전체 추천리스트 보기
댓글쓰기
리스트 페이지로
데이터절약모드
◀뒤로가기
PC버전
맨위로▲
공지 운영 게시판요청 자료창고